728x90
반응형

0. 리뷰

1) 남태희 대기 결장, 정우영 결장. 알사드는 대부분의 주전들에게 휴식을 준채 치룬 카타르와의 경기에서 상대 자책골과 로드리고 타바타, 유스프 압둘라작의 연속골을 앞세워 3대0 완승을 거두고 19승 3무 77득점 14실점이라는 압도적인 성적으로 알두하일에 이어 카타르 리그 역사상 두번째이자, 알사드로는 첫 무패우승을 달성했습니다.

2) 카타르 리그 역사상 첫 무패우승이었던 17/18시즌의 알두하일은 19승 3무로 성적은 같지만 86득점 27실점의 성적을 거둔 바 있으며, 남태희는 카타르 리그에서 두 번의 무패우승을 경험한 유일한 선수가 되었습니다.

3) 이번 우승은 알사드 감독으로 데뷔한 차비 에르난데스 감독 커리어에서 두 시즌 동안 여섯번째 우승이자 첫 리그 우승, 그리고 무패 우승입니다.

4) 리그 초반을 죽써서 일찌감치 우승 경쟁에서 탈락했던 디펜딩 챔피언 알두하일은 3위에 도전하던 알아흘리와의 경기에서 에두아르도 페레이라와 마이클 올룽가의 멀티골을 앞세워 4대0 대승을 거두며 시즌 막판 여덟 경기 무패행진으로 리그를 마쳤습니다.

5) 부진했던 알라이얀은 승강 플레이오프가 확정된 알코르와의 경기에서 비기며 3위를 유지했습니다.

6) 구자철 풀타임 1골. 3월 중순 이후 리그 3연패, 오레두컵 4강 탈락, 아챔 플레이오프 탈락의 부진에 허덕이던 알가라파는 지난 라운드에 리그 잔류를 확정지은 움 살랄의 카이케 모레노에게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구자철의 리그 5호골로 전반을 마친데 이어 후반에만 4골을 몰아넣으며 1대5 역전승을 거두고 공식 대회 5연패에서 탈출하며 알두하일에게 전날 패한 알아흘리와 승점은 같지만 골득실에서 앞서 극적으로 4위에 오르며 시즌을 마감했습니다. 구자철은 리그 4연패, 공식 대회 6연패에 빠질 수 있는 상황에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리는 동점골로 대역전극의 발판을 닦았습니다.

7) 극적으로 리그 4위로 마무리하면서 알가라파는 이번 시즌 남아있는 아미르컵 결과에 따라 내년 아챔 플옵 진출을 노려볼 수 있는 경우의 수를 따질 수 있게 되었습니다. 현재 4강에 오른 팀 중 세 팀 (알사드, 알두하일, 알라이얀)이 이미 아챔 출전권을 획득한 상황이기에 알가라파로서는 알사드가 4강전에서 알아라비를 꺾기만 하면, 우승팀에 상관없이 2년 연속 아챔 플옵 진출권을 확보하게 됩니다.

 

 

1. 경기 결과

알사드 3:0 카타르 (4월 9일 18:15/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사드 카타르
(전반 3분) 칼리드 아흐메드 (자책골)  
(전반 39분) 로드리고 타바타  
(후반 31붕) 유스프 압둘라작  

 

 

알두하일 4:0 알아흘리 (4월 9일 18:15/ 하마드 빈 칼리파 스타디움)

알두하일 알아흘리
(전반 3분) 에두아르도 페레이라  
(후반 9분) 마이클 올룽가  
(후반 38분) 마이클 올룽가  
(후반 44분) 에두아르도 페레이라  

 

 

알라이얀 1:1 알코르 (4월 9일 20:3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라이얀 알코르
(전반 44분) 프랑크 콤  
  (후반 31분) 사이드 무함마드

 

알아라비 3:1 알사일리야 (4월 10일 18:15/ 수하임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아라비 알사일리야
(전반 10분) 메흐르다드 모함마디  
(전반 27분) 메흐르다드 모함마디  
  (전반 47분) 라민 레자이안
(후반 36분) 메흐르다드 모함마디  

 

 

알카라이티야트 0:2 알와크라 (4월 10일 20:3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카라이티야트 알와크라
  (전반 13분) 압둘라흐만 무스타파
  (전반 46분) 압둘가니 무니르

 

 

움 살랄 1:5 알가라파 (4월 10일 20:30/ 수하임 빈 하마드 스타디움)

움 살랄 알가라파
(전반 15분) 카이케 모레노  
  (전반 26분) 구자철 (리그 5호골/ 시즌 7골)
  (후반 2분) 오쓰만 알라위
  (후반 14분) 아흐메드 알가네히
  (후반 17분) 조나단 코자
  (후반 45분) 아들렌 구에디우라

 

 

2. 최종 순위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