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2018년 22년간 지휘하던 아스날을 떠난 이후 해설위원과 FIFA에서 행정가로 활동 중인 아르센 벵거 전 아스날 감독이 현장에서 뛰는 모습을 하루 뿐이지만 3년 반만에 볼 수 있을 전망입니다.

 

사우디 엔터테인먼트청은 SNS 공식 계정을 통해 내년 1월 PSG와 맞붙을 알힐랄, 알나스르 연합팀의 감독으로 아르센 벵거와 정식 계약했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사우디 스포츠청장을 거쳐 사우디 엔터테인먼트청장 겸 스페인 2부 리그 세군다 다비시온의 UD알메리아 구단주이기도 한 투르키 알앗셰이크는 지난 9월 수도 리야드의 계절 이벤트인 리야드 시즌의 일환으로 PSG와 알힐랄-알나스르 선수들로 구성된 연합팀이 맞붙는 친선 대회인 리야드 시즌 컵이 내년 1월에 개최될 것이라고 발표한 바 있습니다.  

 

리야드 시즌은 메카 그렌드 모스크 점거 사태 이후 득세한 극단주의 종교세력의 영향으로 38년간 공개된 장소에서의 엔터테인먼트 불모지였던 사우디에서 무함마드 빈 살만 왕세자가 앞장선 사우드가가 종교세력을 억누르는데 성공하고 관용적인 이슬람 국가가 될 것임을 표방하며 ~~시즌이라는 타이틀을 건 각종 지역 축제와 이벤트를 본격적으로 열기 시작했던 2019년 10월에 첫 선을 보였습니다.

2019년 7월 슈퍼 주니어가 한국 가수로는 첫 콘서트를 열었던 젯다 시즌에서의 성공에 힘입어 리야드 시즌을 알리는 이벤트로 무려 BTS를 리야드로 불러들여 킹 파흐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국내외 가수를 통틀어 최초로 단독 스타디움 콘서트를 펼쳐 국내에서도 소개된 바 있습니다.

 

사우디로는 처음 초청되는 PSG의 친선시합 성사가 화제를 모았던 이유는 언론에 지난 몇 년간 분쟁의 당사자였던 셰이크 타밈 카타르 통치자와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 그리고 셰이크 타흐눈 빈 자이드 UAE 국가 안보 보좌관이 아주 편해 보이는 복장으로 홍해에서 회동을 가졌다는 소식이 전해진 당일에 발표되었기 때문입니다.

왼쪽부터 셰이크 타밈 카타르 통치자,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 셰이크 타흐눈 빈 자이드 UAE 국가안보보좌관

 

2010년대 후반 GCC의 붕괴를 초래할수도 있었던 카타르 단교 사태의 당사자들이 지난 1월 알울라에서 열렸던 GCC 정상회담 이후 한결 더 가까워졌음 보여주는 모습이기도 하거니와 셰이크 타밈이 바로 카타르 투자청을 앞세운 PSG의 실질적인 구단주이기도 하니까요. (공교롭게도 이 사진이 찍힌지 한 달이 채 안되어 무함마드 빈 살만 왕세자는 사우디 국부펀드를 앞세워 뉴캐슬 유나이티드를 인수하는데 성공하며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구단주에 이름을 올리게 되었습니다만....)

 

양국의 관계 개선을 상징하는 의미도 담고 있는 이번 친선 시합에서 알힐랄-알나스르 팀을 맡게 된 아르센 벵거 아스날 전 감독은 공교롭게도 두 나라와 우호적인 관계를 맺고 있습니다. 그는 아스날 감독 시절 때부터 카타르의 스포츠 전문 채널인 bein 스포츠의 해설위원으로 종종 출연하였으며, FIFA에서 글로벌 축구발전 책임자로 일하고 있는 지금은 지난 5월 사우디 축구협회가 공식 제안한 월드컵 격년 개최안을 FIFA 차원에서 공론화하여 주도하고 있는 주인공이기 때문입니다.

 

Saudi Arabia proposes World Cups every 2 years

Saudi Arabia's football federation has formally asked FIFA to look at staging biennial World Cups for men and women.

www.espn.com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1) 2022 카타르 월드컵의 전초전이자 예행대회로 오는 11월 30일부터 12월 18일까지 카타르에서 열리는 2021 FIFA 아랍컵 본선 진출이 걸린 예선전이 6월 19일부터 25일까지 열렸습니다.

2) 아랍어를 모국어로 사용하는 23개국 중 본선 진출을 확정지은 FIFA 랭킹 상위 9개국을 제외한 14개국이 FIFA 랭킹에 따라 결정된 대진에 따라 단판 승부로 펼쳐진 아랍컵 예선은 일주일 동안 하루에 한 경기씩 저녁 20:00시에 시작했으며, 냉방 시설이 갖춰진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과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돌아가면서 경기기 펼쳐졌습니다.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은 월드컵 스타디움 중 하나이며,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은 월드컵 스타디움은 아닙니다.

3) 일곱 개의 경기 중 요르단과 남수단의 경기만 남수단 선수단 내 코로나 확진으로 경기가 열리지 못하고 요르단의 몰수게임승으로 자동 진출하게 되었으며, 나머지 여섯 경기는 예정대로 치뤄졌습니다.

4) 두 팀간 FIFA 랭킹 차이가 4위 밖에 차이나지 않는 리비아와 수단의 경기에서 수단인 승리한 것을 제외하고는 나머지 경기들은 상위 랭커들이 아랍컵 본선에 합류하게 되었습니다.

2021 FIFA 아랍컵 진출 16개국, 출저: FIFA.com 아랍어 트위터 계정

5) 아랍컵 예선 결과에 따라 본선 진출 16개팀이 확정된 2021 FIFA 아랍컵은 개최국 카타르와 바레인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19일간의 일정에 돌입하게 됩니다.

 

 

1. 경기 결과

리비야 (119위) 0:1 수단 (123위) (6월 19일 20:05/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리비야 수단
  (전반 15분) 무함마드 압둘라흐만

경기 하이라이트 영상

 

 

오만 (80위) 2:1 소말리아 (197위) (6월 20일 20:0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오만 소말리아
(전반 12분) 무흐신 알갓싸니  
(전반 36분) 살라 알야흐야에이  
  (후반 10분) 아벨 기글리

경기 하이라이트 영상

 

 

요르단 (95위) 3:0 남수단 (169위) (6월 21일 20:00/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 남수단 선수 7명을 포함한 선수단 내 코로나 확진으로 경기에 출전할 수 없게 되어 요르단의 기권승

 

 

모리타니아 (101위) 2:0 예멘 (145위) (6월 22일 20:0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모리타니아 예멘
(전반 18분) 이스마일 디아키테  
  (전반 41분 퇴장) 무디르 압둘라부
(후반 40분) 히마야 탄지  

경기 하이라이트 영상

 

 

레바논 (93위) 1:0 지부티 (183위) (6월 23일 20:00/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레바논 지부티
(후반 1분) 힐랄 일헬위  

경기 하이라이트 영상

 

 

팔레스타인 (104위) 5:1 코모로스 (131위) (6월 24일 20:0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팔레스타인 코모로스
  (전반 5부) 주모이 무사
(전반 35분) 라이쓰 카룹  
(전반 37분) 오다이 답바그  
(후반 11분) 타메르 세얌  
(후반 27분) 타메르 셈얌  
(후반 36분) 이슬람 바트란  

경기 하이라이트 영상

 

 

바레인 (99위) 2:0 쿠웨이트 (148위) (6월 25일 20:00/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바레인 쿠웨이트
(후반 29분) 알리 하람  
(후반 49분) 하쉼 사이드 이사  

 

 

2. 최종 조편성

A조 B조 C조 D조
카타르 (58위/개최국) 튀니지 (26위) 모로코 (34위) 알제리 (33위/
2019 아프리카컵 우승팀)
이라크 (68위) UAE (73위) 사우디 (65위) 이집트 (46위)
오만 (80위) 시리아 (79위) 요르단 (95위) 레바논 (93위)
바레인 (99위) 모리타니아 (101위) 팔레스타인 (104위) 수단 (123위)

 

3. 2021 FIFA 아랍컵 개막전

카타르 : 바레인 (11월 30일 13:00/ 미정)

 

4. 주요 경기 일정

1) 조별 예선: 같은 조 팀과 한 번씩만 맞붙으며, 두 조의 한 라운드 경기가 하루에 펼쳐진다. 각 조의 상위 2개 팀이 8강 진출.

  A조  B조
1라운드 카타르 대 바레인 (11월 30일 13:00/ 장소 미정)
이라크 대 오만 (19:00/ 장소 미정)
튀니지 대 모리타니아(11월 30일 16:00/ 장소 미정)
UAE 대 시리아 (11월 30일 22:00/ 장소 미정)
2라운드 바레인 대 이라크 (12월 3일 13:00/ 장소 미정)
오만 대 카타르 (12월 3일 16:00/장소 미정)
모리타니아 대 UAE (12월 3일 19:00/ 장소 미정)
시리아 대 튀니지 (12월 3일 22:00/ 장소 미정)
3라운드  오만 대 바레인 (12월 6일 22:00/ 장소 미정)
카타르 대 이라크 (12월 6일 22:00/ 장소 미정)
시리아 대 모리타니아 (12월 6일 18:00/ 장소 미정)
튀니지 대 UAE (12월 6일 18:00/ 장소 미정)
  C조 D조
1라운드 모로코 대 팔레스타인 (12월 1일 19:00/ 장소 미정)
사우디 대 요르단 (12월 1일 22:00/ 장소 미정)
알제리 대 수단 (12월 1일 13:00/ 장소 미정)
이집트 대 레바논 (12월 1일 16:00/ 장소 미정)
2라운드    요르단 대 모로코 (12월 4일 13:00/ 장소 미정)
팔레스타인 대 사우디(12월 4일 22:00/ 장소 미정)
레바논 대 알제리 (12월 4일 16:00/ 장소 미정)
수단 대 이집트 (12월 4일 19:00/ 장소 미정)
3라운드 모로코 대 사우디 (12월 7일 18:00/ 장소 미정)
요르단 대 팔레스타인 (12월 7일 18:00/ 장소 미정)
알제리 대 이집트 (12월 7일 22:00/ 장소 미정)
레바논 대 수단 (12월 7일 22:00/ 장소 미정)

 

2) 8강전 

(1시합) B조 2위 대 A조 1위 (12월 10일 18:00/ 장소 미정)

(2시합) A조 1위 대 B조 2위 (12월 10일 22:00/ 장소 미정)

(3시합) D조 2위 대 C조 1위 (12월 11일 18:00/ 장소미정)

(4시합) C조 1위 대 D조 1위 (12월 11일 22:00/ 장소 미정)

 

3) 4강전 

(5시합) (1시합)의 승자 대 (3시합)의 승자 (12월 15일 18:00/ 장소 미정)

(6시합) (2시합)의 승자 대 (4시합)의 승자 (12월 15일 22:00/ 장소 미정)

 

4) 3-4위전

(5시합)의 패자 대 (6시합)의 패자 (12월 18일 13:00/ 장소 미정)

 

5) 결승전 

(5시합)의 승자 대 (6시합)의 승자 (12월 18일 18:00/ 장소 미정)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FIFA가 아랍에서 최초로 개최되는 2022년 카타르 월드컵을 1년 앞두고 전초전 형식으로 창설한 대회인 2021 카타르 아랍컵의 조추첨식이 4월 27일 도하에 있는 카타라 오페라 하우스에서 열렸습니다. 

 

2021년 11월 30일부터 카타르 월드컵 폐막일이자 카타르 내셔널 데이인 12월 18일까지 카타르 월드컵에 사용될 8개 스타디움 중 월드컵 개폐회식이 열릴 루사일 스타디움과 또 하나의 경기장을 제외한 6개 경기장에서 열리는 아랍컵은 아시아 축구연맹과 아프리카 축구연맹 회원국 중 아랍어를 모국어로 사용하는 23개국이 참가하는 대회로 FIFA에서 처음 주관하는 아랍국가들간의 대회이기도 합니다.

이는 폐지된 컨페더레이션컵 대신 카타르의 실전 예행연습 겸 외교 분쟁에서 내전까지 시끌벅적한 이 동네에 축구로 단합하자는 취지로 FIFA가 직접 나서 대회를 창설했습니다. 이 대회는 카타르 월드컵을 준비하기 위한 단발성 이벤트가 될 가능성이 높아보이긴 합니다만…

 

아랍컵은 23개국 중 2021년 4월 기준 FIFA 랭킹 상위 9개국은 조별예선으로 직행하고, 나머지 14개국은 단판 승부로 조별예선 진출전을 치뤄 여기서 승리한 7개국이 조별예선에 진출해 총 16개국이 4개조로 나뉘어 라운드 로빈 방식으로 16강 진출팀을 가리게 됩니다.

 

상위 9개국 중 개최국인 카타르는 A조, 2019 아프리카컵 우승팀인 알제리는 D조에 고정시킨 후 나머지 7개팀과 조별예선 진출전 팀을 FIFA 랭킹 순으로 슬롯을 배정해서 조를 추첨했습니다.

 

 

조별예선 진출전

1- 오만 (80위) 대 소말리아 (197위)

2- 레바논 (93위) 대 지부티 (183위)

3- 요르단 (95위) 대 남수단 (169위)

4- 바레인 (99위) 대 쿠웨이트 (148위)

5- 모리타니아 (101위) 대 예멘 (145위)

6- 팔레스타인 (104위) 대 코모로스 (131위)

7- 리비야 (119위) 대 수단 (123위)

 

아랍컵 조편성

A조B조C조D조
카타르 (58위/개최국)튀니지 (26위)모로코 (34위)알제리 (33위/
2019 아프리카컵 우승팀)
이라크 (68위)UAE (73위)사우디 (65위)이집트 (46위)
조별예선 진출전 1의 승자시리아 (79위)조별예선 진출전 3의 승자조별예선 진출전 2의 승자
조별예선 진출전 4의 승자조별예선 진출전 5의 승자조별예선 진출전 6의 승자조별예선 진출전 7의 승자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1) 17회 대회이자 2년 동안 카타르에서 개최된 클럽 월드컵의 마지막날입니다. 당초에는 이번 대회가 현 체제의 마지막 대회가 될 것이며 2021년부터는 대회를 확장하겠다는 계획이 있었지만, 코로나 사태 등의 맞물리면서 일본에서 열리는 2021년 대회가 현 체제의 마지막 대회가 되었습니다.

2) 2013년 대회 후 7년만에 복귀한 알아흘리와 대회 개막 하루 전인 1월 31일 가장 마지막으로 출전을 확정지으며 클럽 월드컵에 첫 출전한 파우메이라스의 3-4위 결승전에서는 파우메이라스의 맹공을 잘 견뎌낸 알아흘리가 승부차기 끝에 모함메드 엘셴나위 골키퍼의 선방쇼에 힘입어 극적인 승리를 거두고 3위를 확정지었습니다. 기원한 오클랜드 시티를 제외한 여섯개 팀 중 가장 많은 여섯번째 출전팀인 알아흘리는 두번째로 출전했던 2006년 대회에서 3위를 차지한 후 14년만에 3위를 탈환했습니다.   

3) 바이에른 뮌헨은 결승전 시작을 몇 시간 앞두고 대회 안전 규정에 따라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토마스 뮐러가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결장하게 되었다고 발표했습니다.  

4) 클럽 월드컵에 첫 출전한 2013년 모로코 대회에서 개최국 대표 라자 카사블랑카를 꺾고 우승한 후 7년 만에 클럽 월드컵 무대를 밟은 바이에른 뮌헨과 첫 출전에서 결승에 진출한 티그레스와의 결승전에서는 양 팀의 대표 공격수 바이에른 뮌헨의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도, 티그레스의 앙드레 피에르 지르냑도 아닌 뱅자맹 파바르의 선제골을 끝까지 잘 지킨 바이에른 뮌헨이 1대0으로 승리하고 클럽 월드컵에서 7년 만의 우승 트로피를 탈환하며 통산 2회 우승을 달성했습니다.  울산 현대 전부터 올라온 티그레스는 클럽 월드컵 첫 출전에서 결승까지 올라가 바이에른 뮌헨을 만나 간판 공격수 로베트르 레반도프스키를 끝까지 잘 봉쇄했지만, 딱 한번 놓친 것이 결국 결승골 어시스트로 연결되면서 패배를 곱씹어야 했습니다. 하지만, 티그레스는 첫 출전에서 북중미 대표로는 역대 최고 성적인 2위로 클럽 월드컵을 마무리했습니다. 

 

 

1. 3-4위전

알아흘리 (이집트) 0:0 파우메이라스 (브라질) (2월 11일 18:00/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 => PK 3:2

알아흘리 파우메이라스

 

 

2. 결승전

바이에른 뮌헨 (독일) 1:0 티그레스 (멕시코) (2월 11일 21:00/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

바이에른 뮌헨 티그레스
(후반 16분) 뱅자맹 파바르  

 

 

3. 최종순위

   1위 바이에른 뮌헨 (독일)- 통산 2회 우승

   2위 티그레스 (멕시코)

   3위 알아흘리 (이집트)

   4위 파우메이라스 (브라질)

   5위 알두하일 (카타르)

   6위 울산 현대 (대한민국)

   7위 오클랜드 시티 (호주)- 기권

 

      알리바바 클라우드 어워드: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바이에른 뮌헨)

      골든 볼: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바이에른 뮌헨)

      실버 볼: 앙드레 피에르 지르냑 (티그레스)

      브론즈 볼: 조슈아 김미치 (바이에른 뮌헨)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1) 알두하일을 꺾고 올라온 알아흘리와 4강전에서 맞붙은 바이에른 뮌헨은 오늘 경기가 3번째 맞대결이자 공식 경기로는 첫 맞대결입니다. 친선전으로만 두 차례  맞붙은 두 팀의 통산성적은 1승 1패입니다. 양팀이 이집트의 카이로 스타디움에서 처음으로 맞붙은 1977년 12월의 친선전에서는 마흐무드 엘카팁의 결승골로 알아흘리가 승리했고, 7만명이 운집한 경기장에서 열린 첫 대결 당시엔 바이에른 뮌헨이 유로피안컵을 3연패 (73/74~75/76)한 이후였기에 그날 분위기가 어땠을지는 대충 연상이 되네요. 뮌헨에게 77/78시즌은 결과적으로 망한 시즌 (리그 12위, DFB 포칼 3라운드 탈락, UEFA컵 (현 유로파리그) 16강전 탈락) 이긴 했지만, 유럽 챔피언을 상대로 두 골을 먼저 넣고 앞서면서 승리했기 때문이죠. 바이에른 뮌헨은 게르트 뮐러의 만회골로 영패를 면하긴 했습니다만...

2) 첫 맞대결로부터 34년 뒤인 2012년 1월 7일의 친선전에서는 이비차 올리치의 멀티 결승골을 앞세운 바이에른 뮌헨이 1대 2로 승리했습니다. 서로 1점씩을 주고 받으며 무승부로 끝날 것 같았던 경기에서 선제골의 주인공 이비차 올리치가 극장골로 승부를 가리긴 했지만요. 8년 만에 재대결을 벌이는 두 팀의 경기는 공교롭게도 같은 장소인 카타르 알라이얀에 있는 아흐메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치뤄지게 되었습니다. 다만, 8년 전과 다른점은 8년 전에는 옛 경기장에서 맞붙었고, 오늘의 경기는 2015년에 그 경기장을 허물고 월드컵 스타디움으로 신축된 곳에서 열리게 되었다는 점이죠.

3) 친선전으로는 두 번 맞붙어 승패를 주고 받았지만 공식 경기로는 처음 맞붙은 두 팀의 경기에서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의 멀티 결승골을 앞세운 바이에른 뮌헨이 알아흘리를 0대2로 꺾고 결승에서 티그레스와 맞붙게 되었습니다. 알아흘리는 전력에서 한창 앞서는 바이에른 뮌헨을 상대로 분전했지만 역부족이었습니다. 바이에른 뮌헨은 아흐메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알아흘리와의 두 차례 경기에서 모두 승리를 거두는 인연을 이어갔습니다.

4) 바이에른 뮌헨이 결승에 진출함에 따라 티그레스와의 결승전은 이번 대회 3골을 넣은 앙드레 피에르 지냑과 2골을 넣은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두 골잡이의 대결이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입니다.

 

 

1. 4강전

알아흘리 (이집트) 0:2 바이에른 뮌헨 (독일) (2월 8일 21:00/ 아흐메드 빈 알리 스타디움)

알아흘리 바이에른 뮌헨
  (전반 17분)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후반 41분)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2. 3~4위전

파우메이라스 (브라질) : 알아흘리 (이집트) (2월 11일 18:00/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

 

 

3. 결승전

티그레스 (멕시코) : 바이에른 뮌헨 (독일) (2월 11일 21:00/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

 

 

4. 2020 클럽월드컵 순위

   1위 티그레스 바이에른 뮌헨 전 승자

   2위 티그레스 바이에른 뮌헨 전 패자

   3위 파우메이라스-알아흘리 승자

   4위 파우메이라스-알아흘리 패자

   5위 알두하일 (카타르)

   6위 울산 현대 (대한민국)

   7위 오클랜드 시티 (호주)- 기권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