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0. 리뷰

1) 리그는 이미 종료되었지만 아챔 조별예선에 출전했던 알와흐다의 인도 원정과 이에 따른 방역 절차로 인해 미뤄졌던 알와흐다와 푸자이라의 24라운드 경기가 열렸습니다. 알와흐다는 내년 아챔에 도전할 수 있는 3위권 경쟁에서 완전히 밀렸고, 극적인 리그 잔류를 기대했던 푸자이라 역시 잔류와 강등을 놓고 벌였던 아즈만과의 리그 26라운드 단두대 매치에서 패해 2부 리그로의 강등이 이미 확정되었기에 리그 판도에 영향을 줄 경기는 아니게 되었습니다. 푸자이라로서는 1부 리그에서 펼치는 마지막 경기가 되었지만요...

2) 이명주 풀타임. 알와흐다는 푸자이라 원정으로 치뤄진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기안루카 무니즈의 결승골과 팀 마타브즈의 멀티골을 앞세워 강등이 확정된 푸자이라를 1대4로 대파하고 네 경기만에 승리를 거두며 7위로 리그를 마쳤습니다. 이명주는 시즌 마지막 경기를 풀타임으로 소화하며 팀의 승리에 일조했습니다.

3)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두 골을 어시스트한 알와흐다의 이스마일 마타르는 12어시스트를 기록하며 만 38세의 나이에 선수 커리어에서 처름으로 리그 어시스트왕에 올랐습니다. 팀의 최고참 선수인 이스마일 마타르는 1983년생으로 2009년 5월 카타르 아미르컵을 앞두고 부상으로 이탈한 가나 출신의 공격형 미드필더 아게망 오포쿠의 대체 선수가 필요했던 알사드로 몇 주간의 초단기 임대 이적을 다녀온 외에는 알와흐다에서만 뛴 원클럽맨입니다. 

그는 소속팀 알와흐다가 아챔 조별예선 출전을 위한 카타르 원정을 앞두고 팀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선수단이 격리에 들어가게 되면서 아챔측에 요청했던 경기일정 연기가 거절당하면서 결국 아챔 조별예선 출전을 기권했던 지난해 9월의 격리 기간 중 운동과 식이요법을 병행해 9kg를 감량한 후 현역 황혼기에 나이가 무색할 정도의 날렵한 모습을 시즌 내내 선보이며 맹활약을 펼친 바 있습니다. 

4) UAE 리그는 내일 열릴 알나스르와 샤밥 알아흘리의 대통령컵 결승전을 끝으로 20/21시즌을 마무리하게 됩니다.

 

 

1. 경기 결과

푸자이라 1:4 알와흐다 (5월 15일 18:00/ 푸자이라 클럽 스타디움)

푸자이라 알와흐다
  (전반 2분) 칼릴 이브라힘
  (전반 14분) 기안 루카 무니즈
  (전반 41분) 팀 마타브즈
  (후반 4분) 팀 마타브즈
(후반 14분) 알리 이드  
(후반 45분 퇴장) 빌랄 유스프  

 

 

2. 최종 순위

리그 득점왕: 알리 마브쿳 (알자지라, 25골)

리그 어시스트왕: 이스마일 마타르 (알와흐다, 12어시스트)

2부 리그 강등팀: 푸자이라, 핫타

1부 리그 승격팀: 알오루바, 에미레이츠 클럽

 

2022 아챔 출전팀

직행: 알자지라 (리그 우승팀), 샤밥 알아흘리 또는 알나스르 (대통령컵 우승팀)

플옵: 바니야스 (리그 2위팀), 샤밥 알아흘리 또는 샤르자 (리그 3위팀: 샤밥 알아흘리 우승시 샤르자, 알나스르 우승시 샤밥 알아흘리)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B-1) 16강 진출이 좌절된 파크타코르와 알꾸와 알자위야의 경기에서는 폴라코자 코이도르코노프의 결승골을 앞세운 파크타코르가 1대0으로 승리를 거두고 3위로 마무리했습니다.

B-2) 조 1위로 16강 진출을 확정지은 샤르자와 트락토르 사지의 경기에서는 모함마드 압바스자데의 멀티 결승골을 앞세운 트락토르 사지가 0대2 완승을 거두고 샤르자의 무패행진을 깨면서 B조에서 유일하게 무패의 성적을 거두며 조2위를 확정지었습니다.

D-1) 남태희 풀타임. 비기기만 해도 16강에 진출할 수 있었던 알사드는 알나스르와의 리턴 매치에서 산티 카솔라가 한 골을 만회했지만 압둘라 알아므리에게 결승골을 허용하면서 첫 대결 3대1 패배에 이어 또다시 패하며 조2위로 조별예선을 마무리했습니다. 경기를 잘 풀어나가던 알사드가 꼬이기 시작한 건 미슈알 바르샴 골키퍼의 어처구니 없는 실책으로 인해 선제골을 허용하면서부터 였습니다. 차비 에르난데스 감독은 후반 막판 심판 판정에 항의하다 퇴장당하기까지 했습니다. 알사드로서는 오심과 다른 조 결과의 불운까지 겹치며 사실상 조별예선 탈락을 눈 앞에 두고 있습니다. 내일 경기에서 알두하일과 알아흘리가 비기고, 알힐랄이 샤밥 알아흘리에게 세 골차 이상으로 지는 기적이 일어나야만 하는데...

D-2) 탈락이 확정된 알와흐다와 풀라드의 경기에서는 핫산 알리 사아드의 선제골을 잘 지킨 알와흐다가 1대0 승리를 거두고 조 3위로 조별예선을 마무리했습니다.

E-1) 4연승으로 16강 진출을 확정지은 후 지난 라운드에서 알와흐다에게 일격을 허용했던 페르세폴리스는 탈락이 확정된 알라이얀과의 경기에서 호세인 카나니의 결승골과 이사 알카시르의 쐐기골을 묶어 4대2로 승리하고 조1위이자 서아시아 팀들 중 최고 승점인 승점 15점으로 16강에 진출했습니다. 페르세폴리스는 알라이얀이 요한 볼리의 멀티골로 3대2로 따라붙자마자 바로 이사 알카시르의 쐐기골이 터지면서 알라이얀의 추격의지를 잠재워 버렸습니다. 알라이얀은 단 1승도 거두지 못하고 최하위로 조별예선을 마무리했습니다.

E-2) 이명주. 알라이얀과의 맞대결에서부터 연승을 거듭하던 페르세폴리스마저 꺾으며 3연승을 달리고 있지만, 주전 선수들의 부상과 징계 등으로 교체선수층이 얇은 알와흐다와 탈락이 확정된 고아와의 경기에서는 1골 1어시스트를 기록한 오마르 카르빈의 결승골과 무함마드 알멘할리의 쐐기골을 앞세운 알와흐다가 0대2 승리를 거두고 4연승을 달리며 조2위로 조별예선을 마쳤습니다. 하지만, 알와흐다는 다른 조에서라면 1위를 하고 남을 승점 13점을 획득하며 남은 경기 결과와 상관없이 조2위 상위 3개팀에게 주어지는 16강 진출을 확정지었습니다. 첫 맞대결에서 승부를 가리지 못했지만, 리턴 매치에서 패한 고아는 첫 출전한 아챔 조별예선을 3위로 마감했습니다. 상대적으로 뒤처지는 스쿼드에도 선전할 수 있었던 것은 수많은 실점 기회를 막아낸 디라즈 싱 골키퍼의 활약 덕분이었습니다. 이명주는 풀타임을 소화하며 팀의 16강 진출에 기여했습니다.

 

 

1. 경기 결과

- B조 -

파크타코르 (우즈베키스탄) 1:0 알꾸와 알자위야 (이라크) (4월 29일 19:00/ 샤르자 스타디움)

파크타코르 알꾸와 알자위야
(후반 34분) 폴라코자 코이도르코노프  

 

 

샤르자 (UAE) 0:2 트락토르 사지 (이란) (4월 29일 22:00/ 샤르자 스타디움)

샤르자 트락토르 사지
  (전반 7분) 모함마드 압바스자데
  (후반 21분) 모함마드 압바스자데

 

 

 

- D조 -

알사드 (카타르) 1:2 알나스르 (사우디) (4월 29일 21:00/ 무르술 파크)

알사드 알나스르
  (전반 33분) 압둘라작 함달라
  (후반 30분) 압둘라 알아므리
(후반 37분) 산티 카솔라  

 

 

 

알와흐다 (요르단) 1:0 풀라드 (이란) (4월 29일 21:00/ 킹 파흐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알와흐다 풀라드
(전반 27분) 핫산 알리 사아드  

 

 

 

- E조 -

페르세폴리스 (이란) 4:2 알라이얀 (카타르) (4월 29일 20:00/ 파토르다 스타디움)

페르세폴리스 알라이얀
(전반 27분) 샤리야르 모간루  
(전반 33분) 에흐산 파흘레반  
  (후반 3분) 요한 볼리
(후반 23분) 호세인 카나니  
  (후반 27분) 요한 볼리
(후반 28분) 이사 알카시르  

 

 

고아 (인도) 0:2 알와흐다 (UAE) (4월 29일 22:30/ 파토르다 스타디움)

고아 알와흐다
  (후반 16분) 오마르 카르빈
  (후반 45분) 무함마드 알멘할리

 

 

 

 

2. 최종 순위

 

 

 

3. 16강 진출 확정팀

A조 1위- 이스티크롤 (타지키스탄) 또는 알힐랄 (사우디)

B조 1위- 샤르자 (UAE)

C조 1위- 에스테그랄 (이란) 또는 알두하일 (카타르) 또는 알아흘리 (사우디)

D조 1위- 알나스르 (사우디)

E조 1위- 페르세폴리스 (이란)

조 2위- 알와흐다 (UAE)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B-1) 3일전 경기에서 승부를 가리지 못했던 트락토르 사지와 알꾸와 알자위야의 경기에서는 경기 시작하자마자 터진 메흐디 티크다리의 선제골을 끝까지 잘 지킨 트락토르 사지가 1대0으로 승리했습니다.

B-2) 3일전 경기에서 4대1로 이겼던 샤르자와 파크타코르의 리턴 매치에서는 에렌 데르디요크의 선제골을 앞세워 파크타코르가 이기는 듯 했지만, 교체투입된 무함마드 칼판의 동점골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습니다.

D-1) 3일전 경기에서 승부를 가리지 못했던 알나스르와 풀라드의 경기에서는 압둘파타 아시리의 결승골과 1골 1어시스트를 기록한 압둘라작 함달라의 추가골로 2대0 승리를 거뒀습니다.

D-2) 남태희 선발 82분 출전. 3일전 경기에서의 승리로 아챔 첫 승을 거뒀던 알사드와 알와흐다의 리턴 매치에서는 산티 카솔라의 결승골과 알리 아사달라의 추가골을 앞세워 0대2로 승리하며 2연승을 달렸습니다. 선발 출전한 남태희는 측면을 허물고 밀집 수비를 뚫으며 날린 슛이 크로스바에 맞는 불운과 함께 공격 포인트는 없었지만 맹활약을 펼치고 마지막 교체카드로 교체되었으며, 경기가 끝난 후 MOM에 선정되었습니다.

E-1) 이명주 풀타임 1경고. 3일전 극적인 여전승을 거둔 알와흐다와 알라이얀의 리턴 매치에서는 양팀 합쳐 세 명이 퇴장 (두 명은 다이렉트 퇴장, 한 명은 경고 누적) 당하고 10장의 옐로 카드가 난무하는 혈투 끝에 오마르 카르빈의 결승골로 알와흐다가 0대1 승리를 거두며 유독 강한 알라이얀을 상대로 2연승을 거두며 본격적인 16강행 도전에 나섰습니다. 이명주는 경고 한 개를 받았지만 풀타임을 소화하며 팀의 클린 시트 승리에 기여했습니다. 

E-2) 서아시아 조별예선 유일의 무패팀인 페르세폴리스는 3일전 역전승을 거뒀던 고아와의 리턴 매치에서 샤히야르 모간루의 결승골을 시작으로 네 골을 넣으며 0대4 완승을 거두고 4연승으로 16강행을 가장 먼저 확정지었습니다.

 

 

1. 경기 결과

- B조 -

트락토르 사지 (이란) 1:0 알꾸와 알자위야 (이라크) (4월 23일 19:00/ 샤르자 스타디움)

트락토르 사지 알꾸와 알자위야
(전반 2분) 메흐디 티크다리  
  (전반 38분) 마이쌈 알팟투시

 

 

파크타코르 (우즈베키스탄) 1:1 샤르자 (UAE) (4월 23일 22:00/ 샤르자 스타디움)

파크타코르 샤르자
(후반 14분) 에렌 데르디요크  
  (후반 42분) 뭏마마드 칼판

 

 

 

- D조 -

알나스르 (사우디) 2:0 풀라드 (이란) (4월 23일 21:00/ 무르술 파크)

알나스르 풀라드
(후반 9분) 압둘파타 아시리  
(후반 40분) 압둘라작 함달라  

 

 

알와흐다 (요르단) 0:2 알사드 (카타르) (4월 23일21:00/ 킹 파흐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알와흐다 알사드
  (전반 13분) 산티 카솔라
(후반 30분 퇴장) 야잔 아부 알아랍  
  (후반 45분) 알리 아사달라

 

 

 

- E조 -

알라이얀 (카타르) 0:1 알와흐다 (UAE) (4월 23일 20:00/ 파토르다 스타디움)

알라이얀 알와흐다
(전반 46분 퇴장) 아흐메드 엘사이드  
(후반 23분 퇴장) 프랑크 콤  
  (후반 26분) 오마르 카르빈
  (후반 46분 퇴장) 이스마일 마타르

 

 

고아 (인도) 0:4 페르세폴리스 (이란) (4월 23일 22:30/ 파토르다 스타디움)

고아 페르세폴리스
  (전반 24분) 샤히야르 모간루
  (전반 43분) 마흐디 토라비
  (후반 2분) 이사 알레카시르
  (후반 13분) 카말렛딘 카미야비나

 

 

 

2. 조별 순위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B-1) 아챔에서 처음으로 맞붙은 알꾸와 알자위야와 트락토르 사지는 득점없이 승점 1점씩을 나눠가졌습니다.

B-2) 역시 아챔에서 처음으로 맞붙은 샤르자와 파크타코르의 경기에서는 샤르자가 대승을 거두고 무패행진을 이어갔습니다.

D-1) 남태희 선발 89분 출전. 무패 우승을 이뤘던 리그에서와 달리 조별예선에선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는 알사드는 처음 맞붙는 요르단 알와흐다와의 경기에서 부알렘 쿠키의 결승골로 한 골을 만회하는데 그친 알와흐다에 3대1 승리를 거두고 세 경기만에 첫 승을 신고했습니다. 선발 출전한 남태희는 마지막 교체카드로 교체 아웃되었습니다.

D-2) 알나스르는 풀라드와의 경기에서 자책골로 끌려다니다 페트로스의 만회골로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사이좋게 승점 1점씩을 나눠가졌습니다.

E-1) 이명주 풀타임. 아챔에서 6번 맞붙어 5승 1패로 압도적인 우위를 보이고 있는 알와흐다와 알라이얀의 경기에서는 후반 15분까지 알라이얀이 두 골을 앞서 나가며 경기를 이기는 듯 했지만, 교체 투입된 U-21 선수인 마니으 아이드의 만회골을 신호로 칼릴 이브라힘의 동점골에 이어 경기 종료 직전에 터진 파리스 주므아의 극장골로 3대2의 대역전승을 거두며 세 경기 만에 첫 승을 신고했습니다. 이명주는 풀타임을 소화했습니다.

E-2) 2연승을 달리고 있는 작년 준우승팀 페르세폴리스는 아챔에 첫 진출한 후 두 경기 연속 무승부를 거뒀던 다크호스 고아와의 경기에서 되려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바로 만회한데 이어 사이드 잘랄 호세이니의 결승골로 2대1 승리를 거두고 3연승을 달려 16강 진출의 유리한 고지에 올랐습니다.

 

 

1. 경기 결과

- B조 -

알꾸와 알자위야 (이라크) 0:0 트락토르 사지 (이란) (4월 20일 19:00/ 샤르자 스타디움)

알꾸와 알자위야 트락토르 사지

 

 

샤르자 (UAE) 4:1 파크타코르 (우즈베키스탄) (4월 20일 22:00/ 샤르자 스타디움)

샤르자 파크타코르
(전반 10분) 칼리드 바와지르  
  (전반 21분) 드라간 세란
(전반 26분) 살림 살레  
(후반 13분) 카이오 루카스  
(후반 17분) 루안 마틴스  

 

 

 

- D조 -

알사드 (카타르) 3:1 알와흐다 (요르단) (4월 20일 21:00/ 킹 파흐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알사드 알와흐다
(전반 2분) 바그다드 부네자  
(전반 9분) 부알렘 쿠키  
(전반 26분) 핫산 알하이도스  
  (후반 18분) 아흐마드 사미르

 

 

풀라드 (이란) 1:1 알나스르 (사우디) (4월 20일 21:00/ 무르술 파크)

풀라드 알나스르
(후반 7분) 압둘라 알아므리 (자책골)  
  (후반 24분) 페트로스

 

 

 

- E조 -

알와흐다 (UAE) 3:2 알라이얀 (카타르) (4월 20일 20:00/ 파토르다 스타디움)

알와흐다 알라이얀
  (전반 13분) 쇼자 칼리자데
  (후반 9분) 압둘아지즈 하팀
(후반 21분) 마니으 아이드  
(후반 40분) 칼릴 이브라힘  
(후반 50분) 파리스 주므아  

 

 

페르세폴리스 (이란) 2:1 고아 (인도) (4월 20일 22:30/ 파토르다 스타디움)

페르세폴리스 고아
  (전반 14분) 에두 베디아
(전반 18분) 마흐디 토라비  
(전반 2분) 사이드 잘랄 호세이니  

 

 

 

2. 조별 순위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jdkhymn.tistory.com BlogIcon 덕자네 정보마당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21.04.21 16:14 [ ADDR : EDIT/ DEL : REPLY ]

728x90
반응형

0. 리뷰

B-1) 2년전 플레이오프에서 만났던 파크타코르와 알꾸와 알자위야의 경기는 득점없이 비겼습니다.

B-2) 처음 맞대결을 펼친 트락토르 사지와 샤르자의 경기는 득점없이 비기면서 2라운드가 끝난 현재 유일한 승리를 기록한 샤르자가 선두에 나섰습니다.

D-1) 남태희 풀타임. 2019년 이후 3년 연속 아챔에서 만나고 있는 알나스르와 알사드의 경기에서는 알나스르가 교체투입된 압둘마지드 알술라이힘의 결승골과 칼리드 알간남의 쐐기골로 산티 카솔라가 그림같은 프리킥으로 한 골을 만회하는데 그친 알사드를 3대1로 꺾고 첫 승을 신고하며 골득실에서 앞서 조 선두에 올라섰습니다. 리그에서는 지난 시즌의 단점을 극복하며 무패 우승을 달성한 알사드는 두 경기 연속 첫 승을 신고하지 못하며 조 최하위로 주저앉아 아챔 무대에선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습니다. 알나스르와는 악연이 있는 남태희는 풀타임을 소화하며 분전했지만, 패배를 맛봐야만 했습니다.

D-2) 풀라드는 처음 맞붙은 알와흐다와의 경기에서 아챔 무대에서 매경기 골을 기록중인 루치아노 페레이라의 결승골로 1대0 승리를 거뒀습니다.

E-1) 이명주 풀타임. 처음으로 만난 두 팀의 맞대결에서는 서로 득점을 올리지 못하며 득점없이 비겼습니다. 이번 시즌 아챔 무대에 처음 진출한 고아는 끈끈한 수비력을 앞세워 알라이얀에 이어 알와흐다와도 무승부를 거두며 승점 2점을 챙겼으며, 첫 경기에서 패했던 알와흐다는 디라스 싱 골키퍼의 선방쇼를 끝내 무너뜨리지 못하고 승점 1점을 얻는데 만족해야만 했습니다. 알와흐다로서는 브랜던 페르난데스의 슛이 크로스바를 강타하면서 극적인 패배를 면했습니다. 이명주는 풀타임을 소화했습니다.

E-2) 조별예선에서 4년 만에 맞붙은 알라이얀과 페르세폴리스의 경기에서는 전반에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4분 만에 샤흐리야르 모간루의 역전 결승골로 승부를 뒤집은 페르세폴리스가 1대3 역전승을 거두고 2연승으로 조선두를 질주했습니다. 페르세폴리스는 공교롭게도 4년전 알라이얀에게 당했던 3대1의 역전패를 고스란히 같은 방식으로 설욕했습니다.

 

 

1. 경기 결과

- B조 -

알꾸와 알자위야 (이라크) 0:0 파크타코르 (우즈벡) (4월 17일 19:00/ 샤르자 스타디움)

알꾸와 알자위야 파크타코르

 

 

트락토르 사지 (이란) 0:0 샤르자 (UAE) (4월 17일 22:00/ 샤르자 스타디움)

트락토르 사지 샤르자

 

 

 

- D조 -

알나스르 (사우디) 3:1 알사드 (카타르) (4월 17일 21:00/ 마르술 파크)

알나스르 알사드
(전반 37분) 압둘라작 함달라  
  (후반 14분) 산티 카솔라
(후반 35분) 압둘마지드 알술라이힘  
(후반 49분) 칼리드 알간남  

티스토리 에디터 문제로 첨부가 안되는 하이라이트 영상은 링크

 

 

풀라드 (이란) 1:0 알와흐다 (요르단) (4월 17일 21:00/ 킹 파흐드 인터내셔날 스타디움)

풀라드 알와흐다
(전반 44분) 루치아노 페레이라  

 

 

 

- E조 -

알와흐다 (UAE) 0:0 고아 (인도) (4월 17일 20:00/ 파토르다 스타디움)

알와흐다 고아

 

 

알라이얀 (카타르) 1:3 페르세폴리스 (이란) (4월 17일 22:30/ 파토르다 스타디움)

알라이얀 페르세폴리스
(전반 19분) 나이프 알하드라미  
  (후반 2분) 카말렛딘 카먀비니야
  (후반 4분) 샤흐리야르 모간루
  (후반 12분) 샤흐리야르 모간루

 

 

 

2. 조별 순위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