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0. 리뷰

1) 9라운드에 열린 알두하일과 알사드의 경기는 경기 자체만으로도 리그 우승에 도전하는 두 팀의 경기이자 나란히 10골로 리그 공동 득점 선두를 달리고 있는 알두하일의 마이클 올룽가와 알사드의 바그다드 부네자의 맞대결로 리그 내 최대 빅매치였지만, 이 경기는 경기 외의 요인으로 해외에서도 큰 관심을 모았습니다. 바로 차비 에르난데스 알사드 감독의 거취 때문이죠. 로날드 쿠만 감독을 경질하고 구단에 등을 돌려버린 서포터즈들의 민심을 만회하기 위한 차원에서 팀의 레전드인 차비 에르난데스를 후임 감독으로 영입하려는 바르셀로나가 알사드와의 협상을 위해 라파 유스테 부회장과 마테우 알레마니 기술이사를 대표로 한 사절단을 카타르로 파견해서 직관했기  때문입니다.

귀향에 관심있는 차비 에르난데스는 경기가 끝난 후 선수단에게 작별인사를 하는 등 바르샤 감독직을 맡는 것에 적극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는 반면, 22/23시즌까지 그와 두 시즌을 재계약한 알사드 구단측은 투르키 알알리 사장이 두 팀의 경기 도중 바르샤 사절단은 환영하지만 계약기간 중엔 그를 지키겠다는 공식 입장문을 발표할 정도로 완강한 입장을 표명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계약을 지키지 못하게 될 경우 580만달러의 위약금 조항이 걸려있는 그의 계약 해지를 놓고 데려가려는 차비 에르난데스를 데려가려는 바르샤와 지키려는 알사드의 협상 결과만을 남겨놓고 있습니다.

2) 지난 라운드에서 나란히 패한 알라이얀과 알가라파의 경기에서는 메흐디 타흐라트의 결승골을 앞세운 알가라파가 0대2로 슬리하고 알라이얀을 2연패에 빠뜨렸습니다.

3) 남태희 풀타임, 정우영 풀타임 1어시스트. 2020년대 들어 공식 대회 맞대결에서 7연패를 당하고 있던 알두하일과 알사드의 경기에서는 후반 정규시간 직전에 터진 마이클 올룽가의 동점골로 승부를 가리지 못하며 알사드의 리그 9연승 및 맞대결 8연승을 저지하는데 성공했습니다. 알두하일로서는 경기 시작 5분도 안되어 선제골을 허용한 상황에서 주전 센터백 토비 알더베이럴트가 부상으로 6분만에 교체아웃된데 이어, 마이클 올룽가의 맹활약으로 경기를 뒤집는데 성공했지만 전반이 끝나기 전에 루이즈 마틴이 퇴장을 당하는 악재가 이어졌습니다. 수적 열세 속에서도 후반의 맹공을 잘 막아내던 알두하일은 교체투입된 로드리고 타바타에게 2분 동안 1골 1어시스트를 허용하며 재역전 당해 패색이 짙은 가운데 마이클 올룽가의 극장골로 선두 알사드와의 승점차를 유지하면서 2020년대 여덟번째 맞대결 만에 처음으로 패배를 면하는데 성공했습니다. 2골 1자책골 유도로 알두하일의 모든 골을 책임진 마이클 올룽가는 한골을 넣는데 그친 바그다드 부네자와의 득점차를 벌리며 득점왕 단독 선두에 올라섰습니다. 친정팀 바르샤 수뇌부가 지켜보는 가운데 어쩌면 알사드에서의 마지막 경기가 될지 모를 차비 에르난데스 감독은 맞대결에서 압도적인 우위를 보였던 알두하일에 고전한 끝에 무승부에 만족해야만 했습니다. 지난해 첫 무패 우승에 이어 올핸 22연승 우승에 도전하고 싶었을 알사드의 도전은 8연승에서 끝나고 말았습니다. 남태희는 부상 복귀 이후 처음으로 풀타임을 소화했고, 정우영은 바그다드 부네자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하며 시즌 첫 공격 포인트를 기록했습니다.

4) 구자철 선발 60분 출전 퇴장. 올시즌 승리가 없는 유이한 팀인 알코르는 상승세를 타고 있는 알아라비와의 경기에서 압둘까디르 일리야스에게 결승골을 허용하며 0대2로 패하며 3연속 무승부 후 3연패에 빠졌습니다. 가뜩이나 골을 못 넣고 있는 상황에서 구자철의 퇴장으로 인한 수적 열세를 만회하기엔 역부족이었습니다. 알코르를 잡은 알아라비는 리그 3위를 지켰습니다.

5) 카타르 리그는 A매치 브레이크와 카타르에서 열리는 FIFA 아랍컵으로 인해 12월 말에나 재개될 예정입니다.

 

 

1. 경기 결과

알라이얀 0:2 알가라파 (11월 3일 17:15/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알라이얀 알가라파
  (전반 43분) 메흐디 타흐라트
  (후반 24분) 아흐메드 알가네히

 

 

 

알아흘리 0:0 알샤말 (11월 3일 17:15/ 사우드 빈 압둘라흐만 스타디움)

알아흘리 알샤말

 

 

알두하일 3:3 알사드 (11월 3일 19:55/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알두하일 알사드
  (전반 4분) 바그다드 부네자 (정우영 어시스트/ 시즌 1어시스트)
(전반 24분) 마이클 올룽가  
(전반 31분) 페드로 코레아 (자책골)  
(전반 45분 퇴장) 루이즈 마틴  
  (후반 28분) 부알렘 쿠키
  (후반 29분) 로드리고 타바타
(후반 44분) 마이클 올룽가  

 

 

 

알코르 0:2 알아라비 (11월 4일 17:15/ 그랜드 하마드 스타디움)

알코르 알아라비
  (전반 20분) 압둘까디르 일리야스
(후반 15분 퇴장) 구자철  
  (후반 48분) 라미 수할리

 

 

 

카타르 2:1 알사일리야 (11월 4일 17:15/ 알코르 스타디움)

카타르 알사일리야
(전반 8분) 자비에르 마르티네즈  
(후반 4분) 바샤르 라산  
  (후반 35분) 라민 레자이안

 

 

 

알와크라 1:4 움 살랄 (11월 4일 19:30/ 그랜드 하마드 스타디움)  

알와크라 움 살랄
  (전반 1분) 아이만 후세인
  (전반 45분) 아이만 후세인
(후반 9분) 나세르 알야지디  
  (후반 19분) 야신 알바킷
  (후반35분) 야신 알바킷

 

 

 

2. 리그 순위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1) 남태희 선발 88분 출전 1골. 알두하일은 카타르와의 경기에서 자비 마르티네즈에게 예상 밖의 선제골을 허용하며 흔들렸지만, 남태희의 동점골에 이은 마이클 올룽가의 역전 결승골로 2대1 역전승을 거두고 알사드를 뒤쫓았습니다. 레퀴야에서 2012년 1월 1일 알쿠라이티아트를 상대로 카타르 리그 데뷔전을 치뤘던 남태희는 뒤지고 있던 전반 막판 페널티 에어리어 밖에서 쏜 환상 궤적을 그린 동점골로 자신의 리그 통산 200번째 경기를 자축하는 알두하일 복귀골을 신고했습니다. 

2) 알두하일 구단 역사상 최다 득점자인 남태희는 이번 라운드까지 총 리그 200경기 (알두하일 163경기/알사드 37경기)에서 총 84골 (알두하일 통산 74골/알사드 통산 10골)을 넣었으며, 모든 공식 대회에서 넣은 골까지 포함하면 이번 라운드의 골이 알두하일 통산 101번째 골로 알두하일 구단에서 또다른 기록을 세우게 되었습니다.

3) 구자철 결장. 이번 시즌 승리와는 거리가 먼 알코르는 승격팀 알샤말과의 경기에서 제이손 메디나와 바하 파이살에게 멀티골을 허용하며 4대0으로 대패했습니다. 알샤말은 2005년 10월 20일 알코르와의 경기에서 6대2로 이긴 이후 16년만에 리그에서 4점차 승리를 기록한 반면, 알코르는 3경기 연속 무승부 후 2연패를 당하며 대패와 함께 리그 최하위로 밀려났습니다. 구자철은 결장했습니다.

4) 정우영 풀타임. 지난 시즌에 이어 패배를 모르는 알사드는 알아흘리와의 경기에서 바그다드 부네자의 멀티 결승골에 힘입어 4대1 대승을 거두고 리그 8연승 및 코로나19로 중단되었다가 재개된 19/20시즌 18라운드 (2020년 7월 24일)부터 시작된 35경기 무패 행진 (19/20시즌 5경기, 20/21시즌 22경기, 21/22시즌 8경기)을 이어갔습니다. 정우영은 풀타임을 소화하며 팀 승리에 기여했습니다.

5) 알사드 감독 차비 에르난데스의 거취가 최대 관심사입니다. 바르셀로나가 그의 영입에 적극적인 가운데, 알사드 구단측은 그와의 2년 계약을 지킬 것이라고 발표했지만....

6) 부진에서 좀처럼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알라이얀은 알아라비와의 경기에서 압둘라흐만 무스타파에게 결승골을 허용하며 2대1로 패했습니다. 특히 후반 인저리 타임 중 세트피스 상황에서 흘러나온 볼을 향해 슛하러 달려가던 하메스 로드리게스는 자신에게 위협적으로 온 몸을 던진 상대 선수와 충돌해서 쓰러진 후, 이에 대한 주심의 어정쩡한 판정에 거칠게 항의하던 끝에 결국 카타르 리그 이적 후 첫 퇴장을 당했는데....

다음날 알라이얀 구단은 이 과정에서 그가 10번 갈비뼈에 타박상을 입어 며칠간 휴식이 필요하다고 공식 발표하기에 이르렀습니다.

 

 

1. 경기 결과

알두하일 2:1 카타르 (10월 30일 17:15/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알두하일 카타르
  (전반 15분) 자비 마르티네즈
(전반 38분) 남태희 (리그 1호골/ 시즌 1골)  
(후반 1분) 마이클 올룽가  

 

 

 

알샤말 4:0 알코르 (10월 30일 17:15/ 그랜드 하마드 스타디움)

알샤말 알코르
(전반 36분) 제이손 메디나  
(후반 3분) 바하 파이살  
(후반 9분) 제이손 메디나  
(후반 13분) 바하 파이살  

 

 

 

알아라비 2:1 알라이얀 (10월 30일 19:30/ 그랜드 하마드 스타디움)

알아라비 알라이얀
(후반 3분) 파르쉬드 에스마엘리  
(후반 9분) 압둘라흐만 무스타파  
  (후반 24분) 요한 볼리
  (후반 54분 퇴장) 하메르 로드리게스

 

 

 

알사드 4:1 알아흘리 (10월 30일 19:30/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알사드 알아흘리
(전반 24분) 핫산 알하이도스  
(후반 9분) 바그다드 부네자  
  (후반 23분) 패트릭 에제
(후반 34분) 안드레 아이유  
(후반 40분) 바그다드 부네자  

https://youtu.be/uRokb-9qeyA

 

 

알사일리야 0:0 움 살랄 (10월 31일 17:15/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알사일리야 움 살랄

 

 

알가라파 0:1 알와크라 (10월 31일 19:30/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알가라파 알와크라
  (후반 21분) 압둘가니 무니르

 

 

 

2. 리그 순위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1) 남태희 선발 59분 출전. 4일 전 5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알와크라에게 충격적인 참패를 당했던 알두하일은 승격팀 알샤말을 상대로 맹공을 퍼부으면서도 골로 연결시키지 못한 사이 후반 시작 3분만에 에드밀손 주니오르가 퇴장당하며 수적 열세에 몰렸지만, 팀내 최고 득점자인 마이클 올룽가가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면서 0대1 승리를 거두고 충격적인 패배의 후유증을 어렵게 이겨냈습니다. 알두하일 복귀 이후 처음 선발 출전한 남태희는 아직 부상 복귀 이후 폼이 올라오지 않은 가운데 마이클 올룽가의 선제골 이후 가장 먼저 교체 아웃되었습니다.

2) 알두하일과의 지난 6라운드 경기에서 완패했던 알라이얀은 알사일리야와의 경기에서 후반에만 6골을 주고받은 가운데 하메스 로드리게스의 결승골로 경기 막판 두 골을 넣으며 따라붙은 알사일리야에 4대2로 승리했습니다. 화제를 모으며 알라이얀으로 이적했던 하메스 로드리게스는 알라이얀 이적 후 처음으로 풀타임을 소화한 경기에서 결승골로 자신의 카타르 리그 데뷔골을 신고했습니다. 

3) 정우영 풀타임. 이번 시즌 시작과 동시에 파죽의 6연승을 달리고 있는 알사드는 움 살랄과의 경기에서 전반 이른 시간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산티 카솔라의 역전 결승골과 안드레 아이유의 쐐기골을 앞세워 1대3 역전승을 거두고 리그 7연승에 성공했습니다. 정우영은 풀타임을 소화하며 팀 승리에 기여했습니다.

4) 구자철 선발 45분 출전. 이번 시즌 승리가 없는 알코르는 알가라파와의 경기에서 엉성한 수비와 뻔한 골도 막지 못하는 주전 골키퍼의 대환장 콤보로 전반에만 네 골을 허용한 끝에 셰이크 디아바테에게 해트트릭을 허용해 4대0으로 완패했습니다. 알코르는 세 경기 연속 무승부 끝에 패하며 또다시 리그 첫 승을 다음 라운드로 미뤘습니다. 아이러니하게도 알코르는 하프 타임에 교체된 주전 바바 지브릴 골키퍼보다 교체투입된 알리 나디르 마흐무드 골키퍼가 훨씬 나은 선방쇼를 보였다는 것이 함정. 선발 출전한 구자철은 승부가 사실상 결정된 하프타임에 교체아웃되었습니다.   

 

 

1. 경기 결과

알아흘리 1:1 알아라비 (10월 25일 17:20/ 그랜드 하마드 스타디움)

알아흘리 알아라비
(전반 42분) 압둘아지즈 알하시아  
  (후반 39분) 유스프 음사크니
(후반 45분 퇴장) 소피안 부프티니  

 

 

 

알샤말 0:1 알두하일 (10월 25일 17:20/ 알코르 스타디움)

알샤말 알두하일
  (후반 3분 퇴장) 에드밀손 주니오르
  (후반 10분) 마이클 올룽가

 

 

 

카타르 0:0 알와크라 (10월 25일 19:45/ 그랜드 하마드 스타디움)

카타르 알와크라
  (후반 29분 퇴장) 겔손

 

 

알라이얀 4:2 알사일리야 (10월 26일 17:20/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알라이얀 알사일리야
(후반 4분) 요한 볼리  
(후반 26분) 무와파크 아와드  
(후반 29분) 하메스 로드리게스  
  (후반 41분) 라민 레자이안
  (후반 43분) 아흐메드 시바이
(후반 44분) 무와파크 아와드  

 

 

 

움 살랄 1:3 알사드 (10월 26일 17:20/ 사우드 빈 압둘라흐만 스타디움)

움 살랄 알사드
(전반 6분) 야신 알바킷  
  (전반 13분) 아크람 아피프
  (전반 29분) 산티 카솔라
  (후반 4분) 안드레 아이유

 

 

 

알가라파 5:0 알코르 (10월 26일 19:45/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알가라파 알코르
(전반 20분) 가브리엘 피레스  
(전반 36분) 셰이크 디아바테  
(전반 43분) 모야드 핫산  
(전반 46분) 셰이크 디아바테  
(후반 30분) 셰이크 디아바테  

 

 

 

2. 리그 순위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1) 두 팀의 경기는 10월 1일에 열릴 예정이었지만, 알두하일 선수단 내 코로나 확진자 발생으로 추정되는 문제로 리그 측에서 알두하일 구단의 훈련 및 경기 출전을 금지시키면서 일정이 뒤로 밀렸습니다.

2) 지난 9월 4일 월드컵 최종예선 1차전에서 당한 부상 이후 대표팀에서 소집해제된 이후 재활 중이었던 남태희는 알와크라전을 앞두고 팀 훈련에 합류했습니다.

3) 남태희 교체 17분 출전. 지난 라운드에서 하메스 로드리게스가 데뷔전을 치룬 라이벌 알라이얀에 완승을 거두고 6연승에 도전하던 알두하일은 알모에즈 알리의 선제골을 지키지 못하고 수비의 잇단 실수 속에 달라 겔손의 멀티골과 무함마드 벤엣뚜에게 역전 결승골을 허용하며 4대1로 참패했습니다. 알와크라 수비진을 허무는데 실패한 알두하일이 알와크라에게 3점차 패배를 당한 것은 창단 이후 처음이며, 다섯 경기에서 3실점만 허용했던 수비진은 알와크라와의 단 한 경기에서 4실점을 허용했습니다. 반면 다섯 경기에서 4골을 넣었던 알와크라는 수비가 강한 알두하일 수비진을 철저히 농락하면서 4골을 넣고 지난 시즌 후반기에 대한 굴욕적인 8대1 패배를 보기좋게 설욕하며 2연승을 달렸습니다. 월드컵 최종예선 부상당한 이후 47일만에, 알두하일로 복귀한 이후 리그에서 처음으로 교체명단에 이름을 올린 남태희는 3대1로 역전당한 후반전에 교체투입되며 복귀전을 치뤘지만 승부를 뒤집기엔 역부족이었습니다.

 

 

1. 경기 결과

알와크라 4:1 알두하일 (10월 21일 19:30/ 사우드 빈 압둘라흐만 스타디움)

알와크라 알두하일
  (전반 29분) 알모에즈 알리
(전반 45분) 달라 겔손  
(후반 16분) 무함마드 벤옛뚜  
(후반 24분) 달라 겔손  
(후반 44분) 하젬 셰하타  

 

 

 

2. 리그 순위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1) 알사드는 6라운드를 앞두고 기존의 무채색이 아닌 컬러풀한 써드 유니폼을 공개했습니다.

2) 구자철 선발 76분 출전. 알코르는 알아흘리와의 경기에서 후반에만 네 골을 주고받은 끝에 이스마일 엘핫다드의 동점골로 2대2 무승부를 기록하며 리그 첫 승 신고를 다음 경기로 미뤘습니다. 하지만 알코르로서는 두 골차의 리드를 허용한 상황에서 후반 막판 승부를 원점으로 돌리며 패배대신 승점 1점을 얻는데 성공했습니다. 선발 출전한 구자철은 후반 교체아웃되었습니다.

3) 정우영 풀타임. 새로 공개한 써드 유니폼을 입고 첫 경기를 펼친 알사드와 알가라파의 경기에서는 역대 맞대결 역사상 가장 많은 10골을 주고받는 대공방전 끝에 바그다드 부네자의 멀티 결승골과 안드레 아이유의 쐐기골을 앞세워 6대4 승리를 거두고 6연승을 달리며 지난 시즌부터 계속된 무패행진을 이어갔습니다. 지난 시즌 대활약했지만 부상 등으로 인해 리그 초반 팀에 합류하지 못했던 산티 카솔라가 교체 투입되며 이번 시즌 첫 경기를 소화했고, 알가라파는 허용한 여섯골 중 두 골이 자책골로 나오는 불운이 이어지며 알사드의 기세를 꺾는데 실패했습니다. 경기 결과는 알사드의 6대4 승이지만, 득점자 기준으로는 4대6 (4골 2자책골) 이라는 것이 함정. 정우영은 풀타임을 소화하며 팀 승리에 기여했습니다.

4) 남태희 결장. 8라운드의 빅매치이자 알라이얀 입단 이후 세 경기만에 출전하는 하메스 로드리게스의 데뷔전으로 관심을 모은 알두하일과 알라이얀의 경기에서는 에드밀손 주니오르의 결승골을 앞세운 알두하일이 3대0 완승을 거두고 한 경기를 덜 치른 가운데 5연승을 달렸습니다. 팀 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A매치 브레이크전 5라운드 경기를 소화하지 못했던 3주만에 실전을 소화한 알두하일은 이른 시간부터 선제골이 터지며 손쉽게 경기를 풀어나갔습니다. 화제를 모으며 입단한 하메스 로드리게스는 88분 동안 별다른 활약을 보이지 못한 무난한 카타르 리그 데뷔전을 치렀습니다. 한편, 월드컵 최종예선 출전 중 당한 부상 후 회복기간이 당초 예상보다 길어지며 알두하일 복귀전을 치르지 못하고 있는 남태희는 재활이 끝나지 않은 가운데 결장했습니다. 

5) 팀 내 코로나 확진자 발생으로 연기되었던 알두하일과 알와크라의 경기는 21일 목요일로 일정이 잡혔습니다.

 

 

1. 경기 결과

알샤말 1:3 알아라비 (10월 16일 17:30/ 그랜드 하마드 스타디움)

알샤말 알아라비
  (전반 13분) 유스프 음사크니
  (전반 22분) 아론 부펜자
  (후반 14분) 유스프 음사크니
(후반 29분) 암자드 카딤  

 

 

 

알사일리야 0:1 알와크라 (10월 16일 17:30/ 사우드 빈 압둘라흐만 스타디움)

알사일리야 알와크라
  (후반 42분) 무함마드 벤옛뚜

 

 

 

카타르 2:2 움 살랄 (10월 16일 19:45/ 그랜드 하마드 스타디움)

카타르 움 살랄
(전반 43분) 세바스티안 소리아  
(전반 47분) 바샤르 본얀  
  (후반 22분) 이사엘
  (후반 29분) 아이만 후세인

 

 

 

알코르 2:2 알아흘리 (10월 17일 17:30/ 알코르 스타디움)

알코르 알아흘리
  (후반 8분) 패트릭 에제
  (후반 19분) 압둘라흐만 알하라지
(후반 37분) 라파엘 바즈  
(후반 43분) 이스마일 엘핫다드  

 

 

 

알사드 6:4 알가라파 (10월 17일 17:30/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알사드 알가라파
(전반 7분) 바그다드 부네자  
(전반 14분) 사이드 알하즈 이사 (자책골)  
(전반 17분) 사이핏딘 파드랄라 (자책골)  
  (전반 21분) 셰이크 디아바테
  (전반 29분) 사이핏딘 파드랄라
(전반 40분) 핫산 알하이도스  
  (전반 45분) 셰이크 디아바테
(후반 6분) 바그다드 부네자  
  (후반 12분) 무함마드 알라엣딘
(후반 44분) 안드레 아이유  

 

 

 

알두하일 : 알라이얀 (10월 17일 20:10/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알두하일 알라이얀
(전반 3분) 에드밀손 주니오르  
(전반 40분) 알모에즈 알리  
(후반 11분) 마이클 올룽가  

 

 

 

2. 리그 순위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