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리뷰

1) 코로나 바이러스가 유입되면서 무관중 경기를 펼쳤던 사우디 리그나 UAE 리그와 달리 관중의 입장을 허용했던 카타르 축구협회는 카타르에 본격적으로 코로나 바이러스가 확산되기 시작하자 방침을 바꿔 무관중 경기를 펼치기로 결정하면서 8강전의 두번째 경기인 알마르키야와 알라이얀전부터 무관중 경기로 진행되었습니다.

2) 공교롭게 관중이 입장하는 마지막 경기가 되었던 8강전 첫 경기 알아라비와 알아흘리의 경기에서는 피에르 미쉘 라속가의 멀티 결승골에 힘입어 알아라비가 알아흘리를 3대0으로 꺾고 4강에 선착했습니다.

3) 이재익 풀타임. 무관중 경기로 펼쳐진 첫 경기였던 알마르키야와 알라이얀의 경기에서는 16강전에서 알가라파를 꺾는 파란을 일으켰던 2부 리그의 알마르키야가 그 기세를 이어 아흐메드 무바라크의 결승골에 힘입어 알라이얀을 1대0으로 꺾고 4강에 진출하였습니다. 알라이얀은 알가라파에 이어 알마르키야가 일으킨 이변의 희생양이 되었습니다. 이재익은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팀의 패배로 4강 무대를 밟는데 실패했습니다.

4) 정우영 풀타임, 남태희 풀타임. 주전 선수들의 잇단 시즌 마감 및 부상으로 인한 전력 손실로 인해 리그 우승을 포기한 채 아미르컵 우승 도전에 나선 알사드는 리그 후반기 맞대결에서 패배를 안겨준 알와크라와의 경기에서 두 골차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동점을 허용하며 탈락 위기에 내몰렸지만, 승부차기에서 경기 선발로 나선 98년생 후보 골키퍼 미슈알 바르샴이 두 개의 승부차기를 선방해내는 대활약 끝에 1대4 승부차기 승을 거두고 리그에서의 패배를 설욕하며 극적으로 4강에 진출했습니다. 나란히 선발로 나선 정우영과 남태희는 풀타임을 소화했으며, 주포 바그다드 부네자를 후보 명단에 넣으면서 포메이션 상 보기드문 스트라이커 위치에서 뛰었던 남태희는 두번째 승부차기 키커로 나서 슛 방향은 읽혔지만, 스피드로 상대 골키퍼를 넘어 골을 성공시키면서 팀 승리에 일조했습니다.

5) 디펜딩 챔피언 알두하일은 에드밀손 주니오르의 결승골과 압둘라 알아흐라크 알모에즈 알리 등의 골세례로 알사일리야를 4대0으로 완파하고 마지막으로 4강에 진출하여 지난 대회 결승에서 맞붙었던 알사드와 4강전에서 맞붙게 되었습니다.

6) 아미르컵 8강전이 끝난 14일 카타르 축구협회는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 차원에서 3월 29일까지 아미르컵, QNB 리그 등 모든 대회 일정을 중단한다고 발표했지만, QNB 리그 연맹은 카타르 내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수가 400명을 넘어선 16일 내린 추가 지침을 통해 리그 내 모든 팀들의 일일 훈련을 16일부터 무기한 중단할 것을 명령하면서 리그 재개 일정은 기약할 수 없게 되었습니다. 



1. 경기 결과

알아라비 3:0 알아흘리 (3월 11일 18:30/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

알아라비

알아흘리

 (전반 2분) 피에르 미쉘 라속가

 

 (전반 22분) 피에르 미쉘 라속가

 

 (후반 24분) 칼리파 사아드 칼라프

 



알마르키야 1:0 알라이얀 (3월 12일 18:3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마르키야

알라이얀

 (후반 37분) 아흐메드 무바라크

 



알와크라 2:2 알사드 (3월 13일 18:30/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 PK 1:4

알와크라

알사드

 

 (전반 43분) 마르코 파비앙

 

 (후반 11분) 하쉼 알리

 (후반 21분) 칼리드 무니르

 

 (후반 83분) 이스마엘 마르다니

 



알두하일 4:0 알사일리야 (3월 14일 18:3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두하일

알사일리야

 (전반 24분) 에드밀손 주니오르

 

 (후반 4분) 압둘라 알아흐락

 

 (후반 7분) 알모에즈 알리

 

 (후반 20분) 압둘라흐만 무함마드

 



2. 4강전

알아라비 : 알마르키야 (미정/ 미정)

알사드 : 알두하일 (미정/ 미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 카타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0. 리뷰

1) 카타르컵은 원래 아미르컵 예선이 진행되는 동안 경기가 없는 해당 시즌 리그 1~4위팀이 참가하는 컵대회지만, 지난 시즌에는 열리지 못하고 일정이 밀렸습니다. 대회 규정에 따라 이번 카타르컵은 지난 시즌 1~4위 팀인 알사드, 알두하일, 알라이얀, 알사일리야가 출전하게 되었습니다.

2) 디펜딩 챔피언 알두하일은 알사일리야와의 경기에서 카타르 리그로 이적한 후 두 경기만에 데뷔골을 신고한 마리오 만주키치의 선제 결승골과 알무에즈 알리의 페널티킥 추가골을 앞세워 2대0 승리를 거두고 결승에 선착했습니다. 메흐디 벤아띠야, 마리오 만주키치에 이어 유벤투스에서 알두하일로 이적한 한광성은 후반 39분 교체출전하며 북한선수 최초의 카타르 리그 데뷔전을 치뤘습니다.

3) 카타르컵을 앞두고 감독 데뷔 첫 시즌 알사드에서 고비를 맞고 있는 차비 에르난데스의 거취가 화제가 되었습니다. 자신의 현역 마지막 시즌이었던 지난 시즌 리그 최강이었던 알사드를 이끌고 셰이크 자심컵 우승에 이어 리그 초반 연승 가도를 달리며 8월의 감독상을 받으면서 기분좋게 감독 생활을 시작했지만, 아챔 4강전에서 알힐랄에게 패하며 탈락하고 리그에서도 4패를 당하며 사실상 타이틀 경쟁에서 멀어진 상황에서 사우디 젯다에서 열리고 있는 국왕컵에 참가 중인 바르샤의 기술고문 아비달과 바르셀로나 구단측에서 도하를 방문해 차비 에르난데스와 차기 바르샤 감독 자리를 놓고 협상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기 때문입니다. 공교롭게도 바르셀로나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국왕컵 4강전에서 2대3으로 역전패당해 탈락하면서 발베르데 감독의 입지가 더욱 좁아진 상황이니까요. 알사드 구단측은 자신들도 언젠가 차비가 자신의 첫 팀인 바르셀로나로 돌아갈 것으로 예상하고 있지만, 확정될 때까지는 알사드 감독이라는 입장을 내놓았습니다. 

4) 남태희 풀타임 1어시스트, 정우영 풀타임, 이재익 대기 결장. 알사드는 알라이얀과의 4강전에서 경기 시작과 동시에 몰아붙였지만 골을 넣지 못하던 와중에 무와팍 끼돔에게 선제골을 허용하며 끌려다녔지만, 전반 막판 부알렘 쿠키의 동점골에 이어 후반들어 아크람 아피프의 골, 어시스트, 자책골 유도로 이어지는 원맨쇼로 알라이얀에 4대1 역전승을 거두고 결승에 진출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알두하일과 맞붙게 되었습니다. 알두하일의 전신 중 한 팀은 알제이쉬를 포함하면 3년 연속 맞대결. 풀타임을 소화한 남태희는 코너킥으로 부알렘 쿠키의 만회골을 어시스트했으며, 정우영 역시 풀타임을 소화하며 팀의 승리에 기여했습니다. 부상에서 복귀해 오랜만에 대기명단에 이름을 올린 이재익은 팀의 압도적인 패배로 출전할 기회를 잡지 못하고 경기를 지켜만 봤습니다.



1. 4강전

알두하일 2:0 알사일리야 (1월 10일 19:3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두하일

알사일리야

 (후반 14분) 마리오 만주키치

 

 (후반 27분) 알무에즈 알리

 



알사드 4:1 알라이얀 (1월 11일 19:3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사드

알라이얀

 

 (전반 15분) 무와팍 끼돔

 (전반 38분) 부알렘 쿠키 (남태희 카타르컵 1호 어시스트/시즌 2골 4어시스트)

 

 (전반 42분) 아크람 아피프

 

 (후반 9분) 살림 알하즈리

 

 (후반 28분) 가브리엘 메르카도 (자책골)

 


2. 결승전

알두하일 : 알사드 (1월 17일 19:3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 카타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0. 리뷰

1) 홈-원정에 상관없이 냉방이 되는 일부 구장에서 경기를 배정했던 카타르 리그는 10월부터 냉방이 안되는 기존 경기장에서도 경기를 펼치며 홈-원정 다운 경기를 펼치게 됩니다.

2) 마리오 만주키치 영입에 최종 실패한 알라이얀은 5명의 외국인 선수 중 이재익을 포함한 4명의 외국인 선수로 리그 전반기를 운영하게 되었습니다.

3) 알두하일은 많은 기대를 모으고 영입했던 이라크의 영건 무한나드 알리가 교체투입 후에 터뜨린 리그 데뷔골이자 결승골로 알사일리야를 2대1로 꺾고 3연승을 달렸습니다.

4) 구자철 풀타임 1골. 지난 라운드에서 역전패로 시즌 첫 패를 당했던 알가라파는 알와크라에게 3골을 허용하며 역전패 당하기 직전 터진 구자철의 리그 데뷔골로 3대3 무승부를 거뒀습니다. 풀타임을 소화한 구자철은 알가라파 이적 후 여섯 경기만에 마수걸이골로 팀의 패배를 막았습니다.

5) 정우영 선발 67분 출전, 남태희 풀타임 1골, 이재익 풀타임. 알힐랄과의 아챔 4강 1차전 홈경기에서 충분히 준비했음에도 충격적인 1대4 참패를 당했던 알사드는 홈에서 열린 알라이얀과의 카타르 리그 엘클라시코에서 압둘아지즈 하팀에게 결승골을 허용하며 2대4로 졌습니다. 알라이얀에게 리그에서 진 것은 2017년 10월 29일 리그 6라운드에서 고명진에게 역전 결승골을 허용하고 패한 후 2년만의 처음입니다. 알사드에게 더욱 뼈아팠던 것은 압둘아지즈 하팀의 슛을 사아드 알쉽 골키퍼가 잘 막아놓고도 어이없게 골문으로 흘려보내는 어이없는 실수로 결승골을 헌납한 것입니다. 비록 야신 브라히미의 페널티킥을 막아내 5실점을 면하기는 했지만요. 알사드는 리그 4연승에 아챔 4강에 진출하며 차비 에르난데스 감독이 8, 9월의 감독에 뽑힌 이후의 두 경기에서 잇달아 패해 차비 감독 데뷔 이후 첫 위기를 맞게 되었습니다. 알사드는 리그 첫 패, 3연승을 달린 알라이얀은 여전히 무패 행진. 선발 출전한 정우영은 팀이 뒤지고 있는 상황에서 교체되었고, 풀타임을 소화한 남태희는 알사드 이적 후 첫 골을 기록했지만, 팀의 패배로 빛이 바랬습니다. 반면 이재익은 막강한 알사드의 공격력을 2실점으로 억제하며 팀 승리에 기여했습니다.

6) 한편, 알라이얀 선수들은 경기 시작전 사진촬영시 바로 전날 도하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 육상선수권대회 남자 높이뛰기에서 2.37m의 기록으로 대회 2연패를 달성한 무으타즈 이사 바르쉼의 우승을 축하하는 세리머니로 승리의 결의를 다졌으며 결국 2년만의 승리로 이어졌습니다. 



1. 경기 결과

알두하일 2:1 알사일리야 (10월 3일 17:40/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

알두하일

알사일리야

 (전반 24분) 칼리드 살레

 

 

 (전반 31분) 압둘라흐만 무함마드 

 (후반 44분) 무한나드 알리

 



알와크라 3:3 알가라파 (10월 3일 19:50/ 사우드 빈 압둘라흐만 스타디움)

알와크라

알가라파

 

 (전반 18분) 아흐메드 알라 엣딘

 (전반 19분) 무함마드 벤옛뚜

 

 (전반 30분) 칼리드 마지드

 

 

 (전반 41분) 아들린 구에들루라 

 (후반 12분) 오스만 쿨리발리

 

 

 (후반 15분) 구자철 (리그 1호골/ 시즌 1골)



알샤하니야 1:1 움 살랄 (10월 4일 17:40/ 그랜드 하마드 스타디움)

알샤하니야

움 살랄

 (전반 27분) 라민 레잘란 

 

 

 (전반 38분) 아딜 라일리 



알코르 1:3 알아라비 (10월 4일 19:50/ 알코르 스타디움)

알코르

알아라비

 (전반 37분) 아흐메드 알무한나디

 

 

 (후반 33분) 함디 하르바위 

 

 (후반 50분) 함디 하르바위

 

 (후반 53분) 피에르 미카엘 라솟가



알사드 2:4 알라이얀 (10월 5일 17:4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사드

알라이얀

 

 (전반 25분) 가브리엘 메르카도

 (전반 38분) 남태희 (리그 1호골/ 시즌 1골 3어시스트)

 

 

 (전반 34분) 로드리고 타바타

 (후반 9분) 바그다드 부네자 
 

 (후반 15분) 압둘아지즈 하팀

  (후반 25분) 야신 브라히미




카타르 0:2 알아흘리 (10월 5일 19:50/ 하마드 빈 칼리파 스타디움)

카타르

알아흘리

 

 (후반 18분) 아벨 에르난데즈

 

 (후반 45분) 압둘라흐만 무스타파



2. 리그 순위

순위경기승점득점실점득실차연승/연패
1알두하일64201411653연승
2알아라비54101314593연승
3알사드54011218810
4알라이얀63301212663연승
5알가라파6321111385
6알아흘리6303911110
7알와크라621371113-2
8알사일리야62137710-3
9움 살랄61235712-5
10알코르61144611-54연패
11카타르61053411-7
12알샤하니야60151316-13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 카타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0. 리뷰

1) 알사드 서포터즈들은 앞으로의 남은 경기가 모두 원정 경기로 펼쳐지기에 자신들의 홈구장인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현역으로 마지막 경기를 펼치는 차비 에르난데스의 은퇴를 기념하는 티포를 전반 6분 선보였습니다. 


2) 정우영 교체투입, 고명진 풀타임. 리그와 에미르컵 우승의 시즌 더블에 도전하고 있는 알사드는 알리 아사드의 선제골과 자신이 실축한 페널티킥을 만회한 바그다드 부네자의 연속골로 알라이얀을 2대0으로 꺾고 애미르컵 결승에 선착했습니다.

3) 알사드에게 리그 우승을 내준 디펜딩 챔피언 알두하일은 주포 유스프 엘아라비의 부상 결장에도 불구하고 시즌 초반의 장기 부상에서 복귀한 무함마드 문타리의 멀티 결승골과 에드밀손 주니오르의 골을 묶어 알사일리야에 3대0 완승을 거두고 결승에 선착한 알사드와 에미르컵 우승을 놓고 겨루게 되었습니다.

4) 에미르컵 결승전은 지난 2년 동안 결승전을 펼쳤던 월드컵 스타디움으로 새롭게 태어난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 이어 두번째로 문을 여는 알와크라 스타디움의 공식 개장경기로 열리게 됩니다.

5) 아울러, 에미르컵 결승전은 이번 시즌을 끝으로 현역에서 은퇴하는 차비 에르난데스가 카타르에서 뛰는 마지막 경기이기도 합니다. 그의 선수생활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페르세폴리스와의 아챔 조별예선 최종전으로 마무리됩니다.



1. 4강전 결과

알사드 2:0 알라이얀 (5월 11일 22:3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사드

알라이얀

 (전반 12분) 알리 아사드

 

 (후반 39분) 바그다드 부네자

 



알두하일 3:0 알사일리야 (5월 12일 22:3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두하일

알사일리야

 (전반 7분) 무함마드 문타리

 

 (전반 27분) 에드밀손 주니오르

 

 (후반 20분) 무함마드 문타리

 



2. 결승전 

알사드 : 알두하일 (5월 16일 22:30/ 알와크라 스타디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카타르 | 도하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ㅇㅇ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05.13 16:13 [ ADDR : EDIT/ DEL : REPLY ]

0. 리뷰

1) 냉방 경기장 테스트를 겸해 일찌감치 리그를 시작하여 아시안컵 준비를 일찌감치 휴식기에 들어갔던 카타르 리그가 두 어달만에 재개되었습니다. 카타르 국대가 아시안컵에서 우승을 차지한 직후의 첫 라운드지만 경기장은 아시안컵 특수는 커녕 여전히 썰렁했습니다.

2) 알라이얀은 겨울 이적시장을 통해 사우디 알힐랄에서 뛰었던 공격수 겔민 리바스를 영입했습니다. 등번호는 3번. 걸프지역에서도 열정적인 팬들이 많은 사우디에서 뛰어 온 겔민 리바스에게 카타르 리그의 경기장은 더욱 휑해보일 것 같네요.

3) 고명진 풀타임 1골. 알라이얀은 알아라비와의 더비에서 데뷔전을 치룬 겔민 리바스가 2골 1어시스트를 기록하는 맹활약 속에 고명진까지 리그 첫 골로 결승골을 기록하면서 역시나 스완지 시티에서 임대이적 후 데뷔전을 치룬 윌프리드 보니가 한 골을 만회하는데 그친 알아라비를 3대1로 꺾었습니다.

4) 카타르 리그 데뷔전에서 2골 1어시스트의 맹활약으로 강렬한 인상을 심어준 겔민 리바스가 다음날 스포츠 신문의 1면을 장식했지만, 결승골을 넣은 고명진 역시 1면을 장식했습니다. 스완지 시티에서 임대이적한 윌프리드 보니 역시 데뷔전에서 데뷔골을 신고했지만, 팀의 패배로 주목을 받지는 못했습니다.


5) 알두하일의 첫 황금기를 이끌었던 자말 벨마디 감독에 이어 유스프 음사크니와 남태희를 떠나보내고 루이 파리아 감독과 메흐디 베나티아, 나카지마 쇼야 등 새로운 얼굴이 첫 선을 보인 알두하일과 알사일리야의 경기에서는 유스프 엘아라비의 결승골로 알두하일이 힘겨운 1대0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데뷔전을 치루면서 경기 막판 교체아웃된 나카지마 쇼야는 상대 수비벽을 허무는 전진 패스로 유스프 엘아라비의 결승골을 이끌어내긴 했지만 결정적인 순간에서 임팩트있는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면서 당분간은 남태희의 빈자리가 여전히 커보일 것으로 보입니다. 

6) 정우영 교체 45분 출전. 알사드는 아시안컵의 특급 도우미 아크람 아피프가 해트트릭을 기록하고 하미드 이스마일의 결승골 등에 힙입어 알코르를 6대2로 대파하고 8연승을 달리며 선두를 질주했습니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교체투입된 정우영은 프리킥으로 쐐기골을 넣었지만, 경기 막판 상대 프리킥을 막다 핸드링 파울을 범해 페널티킥을 내주는 빌미를 제공해 아쉬움을 남겼습니다.

7) 16경기에서 71득점을 뽑아내는 어마무시한 공격력을 과시하고 있는 알사드는 골득실차 +41로만 리그 2위 득점팀 알두하일의 38득점을 뛰어넘는 압도적인 전력을 과시하며 12/13시즌 이후 여섯시즌만의 리그 우승에 다가서고 있습니다.



1. 경기 결과

움 살랄 2:1 알가라파 (2월 14일 17:50/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움 살랄

알가라파

 

 (전반 33분 퇴장) 사이드 이사

 

 (전반 39분) 푸하이드 알샴마리

 (후반 27분) 테이얍 알안나비 

 

 (후반 34분) 안데르손 콘세이카오

 



알라이얀 3:1 알아라비 (2월 14일 20:1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라이얀

알아라비

 (전반 13분) 겔민 리바스

 

 (전반 19분) 고명진 (리그 1호골/시즌 2골 1어시스트)

 

 

 (후반 7분)윌프리드 보니

 (후반 22분) 겔민 리바스

 



알쿠라이티아트 1:2 알아흘리 (2월 15일 16:45/ 알코르 스타디움)

알쿠라이티아트

알아흘리

 

 (전반 29분) 존 찬셀러 

 (후반 23분) 발렌틴 라자르

 

 

 (후반 48분) 아흐메드 수하일 



카타르 0:0 알샤하니야 (2월 15일 19:10/ 수하임 빈 하마드 스타디움)

카타르

알샤하니야



알두하일 1:0 알사일리야 (2월 16일 16:45/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

알두하일

알사일리야

 (후반 25분) 유스프 엘아라비

 



알사드 6:2 알코르 (2월 16일 19:1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사드

알코르

 (전반 7분) 아크람 아피프

 

 (전반 10분) 아크람 아피프

 

 

 (전반 14분) 와그너 페레이라

 (전반 42분) 하미드 이스마일

 

 (후반 11분) 정우영 (리그 2호골/ 시즌 2골 1어시스트)

 

 (후반 12분) 바그다드 부네자

 

 (후반 19분) 아크람 아피프

 

 

 (후반 47분) 티아고 베제라



2. 리그 순위

순위경기승점득점실점득실차연승/연패
1알사드161321417116558연승
2알두하일16123139381325
3알라이얀16862302515102연승
4알아흘리1692529272342연승
5알사일리야1691628271710
6알아라비16709211830-12
7움 살랄16556201928-9
8알가라파16538182830-24연패
9알샤하니야16457171428-14
10카타르16448161423-92연무
11알코르16231191333-202연패
12알쿠라이티아트16101531149-389연패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 카타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