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C/GU/UAE2019.04.29 21:54



아부다비 문화관광부는 세계 1위 종합격투기단체인 UFC와 5년 파트너쉽 계약 체결을 공식 발표하고 그 첫 대회로 UFC 242를 9월 7일 개최한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장소 및 매치업은 아직 미정. 아부다비는 2010년 4월 야스 아일랜드에서 UFC 11, 4년 뒤인 2014년 4월에는 두 아레나에서 UFC 파이트 나이트 39를 개최한 바 있으며, UFC는 UFC 242를 통해 5년 반만에 아부다비로 돌아오게 되었습니다. 


아부다비 문화관광부와 UFC의 5년 파트너쉽 계약은 1년 전인 지난해 4월 사우디 스포츠청과 WWE가 맺은 10년 독점 파트너쉽 계약에 비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문화] 역대 최다 50인 참전하는 그레이티스트 로얄 럼블을 앞두고 본 WWE와 중동 참조) 아부다비는 FIFA 클럽 월드컵, F1 아부다비 그랑프리, 레드 불 에어 레이스 등 다양한 종목의 세계 대회를 유치하고 있으며, 여기에 UFC가 추가되었습니다.


올연말 야스 아일랜드에 개장 예정인 18,000석 규모의 다목적 실내 경기장인 야스 아레나는 UFC 242 이후 UFC 대회가 열릴 것으로 추측해볼 수 있겠네요.



UFC 242의 대진은 결정되지 않았지만 메인 이벤트로 챔피언 하빕 누르마고메도프와 잠정 챔피언 더스틴 포이리에의 라이트급 통합 타이틀전이 성사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UFC 역사상 첫 무슬림 챔피언인 하빕 누르마고메드프의 출전은 많은 주목을 받을 수 있을테니까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아랍_에미리트_연합 | 아부다비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