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리뷰

1) 이재익 결장. 알라이얀은 야신 브라히미의 멀티 결승골에 힘입어 알사일리야를 0대2로 꺾고 파죽의 6연승을 달렸습니다. 알라이얀이 리그에서 6연승을 달린 것은 미카엘 라우드럽 감독 시절이었던 2017년 이후 2년만이라고 하네요. 이재익은 발목부상으로 알라이얀 이적 이후 처음으로 결장했습니다.

2) 구자철 풀타임. 알가라파는 소피안 하니의 멀티 결승골에 힘입어 알코르를 1대3으로 꺾었습니다. 구자철은 풀타임을 소화하며 팀승리에 기여했습니다.

3) 남태희 풀타임, 정우영 풀타임. 알사드는 핫산 알하이도스의 선제골을 지키지 못하고 카림 부디아프의 결승골과 에드밀손 주니오르, 모에즈 알리의 추가 쐐기골을 허용하면서 알두하일에게 4대1로 역전패 당했습니다. 알라이얀은 슈퍼컵과 아챔 16강전으로 이어진 시즌초 3연전에서 새내기 감독 차비 에르난데스에게 1무 2패를 허용하며 당했던 굴욕을 깔끔하게 설욕하며 6연승으로 리그 선두를 질주했습니다. 차비 에르난데스 감독으로서는 알힐랄, 알라이얀, 알두하일에게 패한 경기여서 보여지는 비슷한 전력, 혹은 강팀과의 맞대결에서 주도권을 빼앗겼을 경우 뒤집을 수 있는 전술적인 방안에 대한 연구가 필요해 보입니다. 남태희와 정우영은 풀타임을 소화하며 분전했지만 팀의 패배를 막지 못했습니다.



1. 경기 결과

카타르 1:0 알샤하니야 (10월 31일 17:15/ 수하임 빈 하마드 스타디움)

카타르

알샤하니야

 (전반 46분) 사르도르 라쉬도프

 



알사일리야 0:2 알라이얀 (10월 31일 19:25/ 하마드 빈 칼리파 스타디움)

알사일리야

알라이얀

 

 (전반 7분) 야신 브라히미

 

 (후반 48분) 야신 브라히미



알아흘리 1:0 움 살랄 (11월 1일 17:15/ 하마드 빈 칼리파 스타디움)

알아흘리

움 살랄

 (전반 8분) 아벨 헤르난데즈

 



알아라비 2:2 알와크라 (11월 1일 19:25/ 그랜드 하마드 스타디움)

알아라비

알와크라

 

 (전반 40분) 무함마드 알바야티

 (후반 23분) 무함마드 살라

 

 

 (후반 45분) 무함마드 벤엣뚜 

 (후반 51분) 비르키르 바르나손

 



알코르 1:3 알가라파 (11월 2일 17:15/ 알코르 스타디움)

알코르

알가라파

 

 (전반 12분) 아흐메드 알라엣딘

 (후반 24분) 티아고 베제르라

 

 

 (후반 29분) 소피안 하니 

 

 (후반 41분) 소피안 하니



알두하일 4:1 알사드 (11월 2일 19:25/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

알두하일

알사드

 

 (전반 14분) 핫산 알하이도스

 (전반 34분) 무함마드 문타리

 

 (후반 46분) 카림 부디아프

 

 (후반 36분) 에드밀손 주니오르

 

 (후반 43분 퇴장) 아흐메드 야세르

 

 (후반 46분) 모에즈 알리

 



2. 리그 순위

순위경기승점득점실점득실차연승/연패
1알두하일972023188106연승
2알라이얀963021217146연승
3알가라파95221718117
4알사드75021521138
5알아라비84221417107
6알아흘리94141315150
7알사일리야9324111013-3
8알와크라923491418-42연무
9카타르930691016-62연승
10알코르81255714-7
11움 살랄91265719-123연패
12알샤하니야90363519-14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 카타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0. 리뷰

1) 냉방 경기장 테스트를 겸해 일찌감치 리그를 시작하여 아시안컵 준비를 일찌감치 휴식기에 들어갔던 카타르 리그가 두 어달만에 재개되었습니다. 카타르 국대가 아시안컵에서 우승을 차지한 직후의 첫 라운드지만 경기장은 아시안컵 특수는 커녕 여전히 썰렁했습니다.

2) 알라이얀은 겨울 이적시장을 통해 사우디 알힐랄에서 뛰었던 공격수 겔민 리바스를 영입했습니다. 등번호는 3번. 걸프지역에서도 열정적인 팬들이 많은 사우디에서 뛰어 온 겔민 리바스에게 카타르 리그의 경기장은 더욱 휑해보일 것 같네요.

3) 고명진 풀타임 1골. 알라이얀은 알아라비와의 더비에서 데뷔전을 치룬 겔민 리바스가 2골 1어시스트를 기록하는 맹활약 속에 고명진까지 리그 첫 골로 결승골을 기록하면서 역시나 스완지 시티에서 임대이적 후 데뷔전을 치룬 윌프리드 보니가 한 골을 만회하는데 그친 알아라비를 3대1로 꺾었습니다.

4) 카타르 리그 데뷔전에서 2골 1어시스트의 맹활약으로 강렬한 인상을 심어준 겔민 리바스가 다음날 스포츠 신문의 1면을 장식했지만, 결승골을 넣은 고명진 역시 1면을 장식했습니다. 스완지 시티에서 임대이적한 윌프리드 보니 역시 데뷔전에서 데뷔골을 신고했지만, 팀의 패배로 주목을 받지는 못했습니다.


5) 알두하일의 첫 황금기를 이끌었던 자말 벨마디 감독에 이어 유스프 음사크니와 남태희를 떠나보내고 루이 파리아 감독과 메흐디 베나티아, 나카지마 쇼야 등 새로운 얼굴이 첫 선을 보인 알두하일과 알사일리야의 경기에서는 유스프 엘아라비의 결승골로 알두하일이 힘겨운 1대0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데뷔전을 치루면서 경기 막판 교체아웃된 나카지마 쇼야는 상대 수비벽을 허무는 전진 패스로 유스프 엘아라비의 결승골을 이끌어내긴 했지만 결정적인 순간에서 임팩트있는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면서 당분간은 남태희의 빈자리가 여전히 커보일 것으로 보입니다. 

6) 정우영 교체 45분 출전. 알사드는 아시안컵의 특급 도우미 아크람 아피프가 해트트릭을 기록하고 하미드 이스마일의 결승골 등에 힙입어 알코르를 6대2로 대파하고 8연승을 달리며 선두를 질주했습니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교체투입된 정우영은 프리킥으로 쐐기골을 넣었지만, 경기 막판 상대 프리킥을 막다 핸드링 파울을 범해 페널티킥을 내주는 빌미를 제공해 아쉬움을 남겼습니다.

7) 16경기에서 71득점을 뽑아내는 어마무시한 공격력을 과시하고 있는 알사드는 골득실차 +41로만 리그 2위 득점팀 알두하일의 38득점을 뛰어넘는 압도적인 전력을 과시하며 12/13시즌 이후 여섯시즌만의 리그 우승에 다가서고 있습니다.



1. 경기 결과

움 살랄 2:1 알가라파 (2월 14일 17:50/ 싸니 빈 자심 스타디움)

움 살랄

알가라파

 

 (전반 33분 퇴장) 사이드 이사

 

 (전반 39분) 푸하이드 알샴마리

 (후반 27분) 테이얍 알안나비 

 

 (후반 34분) 안데르손 콘세이카오

 



알라이얀 3:1 알아라비 (2월 14일 20:1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라이얀

알아라비

 (전반 13분) 겔민 리바스

 

 (전반 19분) 고명진 (리그 1호골/시즌 2골 1어시스트)

 

 

 (후반 7분)윌프리드 보니

 (후반 22분) 겔민 리바스

 



알쿠라이티아트 1:2 알아흘리 (2월 15일 16:45/ 알코르 스타디움)

알쿠라이티아트

알아흘리

 

 (전반 29분) 존 찬셀러 

 (후반 23분) 발렌틴 라자르

 

 

 (후반 48분) 아흐메드 수하일 



카타르 0:0 알샤하니야 (2월 15일 19:10/ 수하임 빈 하마드 스타디움)

카타르

알샤하니야



알두하일 1:0 알사일리야 (2월 16일 16:45/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

알두하일

알사일리야

 (후반 25분) 유스프 엘아라비

 



알사드 6:2 알코르 (2월 16일 19:1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사드

알코르

 (전반 7분) 아크람 아피프

 

 (전반 10분) 아크람 아피프

 

 

 (전반 14분) 와그너 페레이라

 (전반 42분) 하미드 이스마일

 

 (후반 11분) 정우영 (리그 2호골/ 시즌 2골 1어시스트)

 

 (후반 12분) 바그다드 부네자

 

 (후반 19분) 아크람 아피프

 

 

 (후반 47분) 티아고 베제라



2. 리그 순위

순위경기승점득점실점득실차연승/연패
1알사드161321417116558연승
2알두하일16123139381325
3알라이얀16862302515102연승
4알아흘리1692529272342연승
5알사일리야1691628271710
6알아라비16709211830-12
7움 살랄16556201928-9
8알가라파16538182830-24연패
9알샤하니야16457171428-14
10카타르16448161423-92연무
11알코르16231191333-202연패
12알쿠라이티아트16101531149-389연패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 카타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알두하일은 구단 기자회견장에서 나빌 마으룰 감독 후임으로 지난 금요일 계약완료를 공표한 전 맨유 수석코치 루이 파리아 새 감독의 입단기자회견을 가졌습니다. 루이 파리아 감독과 알두하일의 계약기간은 19/20시즌까지 한 시즌 반.


새로이 알두하일을 맡게 된 루이 파리아 감독은 창단 후 두번째 시즌에 1부 리그로 승격한 10/11시즌 이후 자말 벨마디 (10/11~12/13), 에릭 게레츠 (12/13~13/14), 미카엘 라우드럽 (14/15), 자말 벨마디 (15/16~17/18), 나빌 마으룰 (18/19) 이후 알두하일의 제6대 감독이 되었으며, 주제 무리뉴 감독의 오른팔로 더 유명한 루이 파리아 감독 본인에게는 주제 무리뉴 감독 그늘에서 벗어나 알두하일을 맡으면서 감독직에 처음으로 도전하게 됩니다.


1부 리그로 승격한 10/11시즌 이후 전통의 강호 알사드를 제치고 2010년대 카타르 리그의 최강팀으로 우뚝선 알두하일은 두 차례나 팀을 맡으며 팀에게 많은 우승 트로피를 안겨주었던 자말 벨마디 감독이 이번 시즌을 앞둔 전훈지에서 고국 알제리 국대감독을 맡겠다며 팀을 갑작스레 떠난 이후 시련의 18/19시즌 전반기를 보내야만 했습니다. 남태희를 비롯한 핵심 미드필더 및 공격진들이 경기 중 발생한 잇단 부상으로 단기, 혹은 시즌 마감의 부상으로 실려나가면서 생긴 전력 공백을 극복하지 못하고 지난 시즌의 화려한 전대회 무패기록이 깨지면서 아챔에서 8강에서 탈락한데다, 100% 전력을 단 한번도 가동하지 못하는 상황에서도 지켜오던 리그 선두 자리마저 절치부심하고 있는 알사드와의 맞대결에서 참패하며 선두 자리를 내주게 되자 결국 나빌 마으룰 감독을 반시즌만에 내쳤죠.


설상가상 자말 벨마디 감독과 함께 오랫동안 팀을 이끌어왔던 핵심 외국인 선수들인 유스프 음사크니가 오랜 재활 끝에 복귀하자마자 벨기에의 유펜으로 단기 임대를 떠나면서 소속팀과의 이별을 예고하고 있고, 무릎 인대부상으로 시즌을 접은 채 바르셀로나에서 오마르 압둘라흐만과 함께 재활훈련에 들어갔던 남태희마저 구단측에 재계약 의사가 없음을 밝히고 떠날 예정이어서 알두하일 구단으로서는 팀 전력을 새롭게 개편해야 하는 시점에 와 있는 상황입니다. 특히, 리그사를 새로 써가며 무지막지한 공격력을 과시하고 있는 바그다드 부네자를 2024년까지 붙잡아 둔 알사드를 생각한다면 더더욱 말이죠.



지난 시즌까지 주제 무리뉴와 17년을 함꼐하며 무리뉴의 오른팔로 축구계에 이름을 알렸던 루이 파리아 감독은 가족과 함께 있고 싶다며 맨유 수석코치를 그만둔 후 세계 각국의 여러 클럽으로부터 많은 제안을 받았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때 최강희 감독 후임을 물색하던 전북 현대의 영입 후보군에도 이름을 올린 바 있죠. 알두하일 구단 측은 오랜 수석 코치생활을 접고 감독으로 새출발하려는 그를 영입하려고 나섰던 세계 유수 클럽들을 제치고 그를 모셔오기 위해 꽤나 애썼다고 자랑하고 있습니다. 알두하일은 갓 1부 리그에 승격한 듣보잡 팀을 정식 코치 경력도 없는 초짜 감독에게 팀을 맡겨 함께 발전하며 예상 밖 큰 성공을 이끌었던 자말 벨마디 감독 시대에 이어 기존의 핵심전력들이 이탈한 새로운 시대를 이끌어 나갈 감독으로 풍부한 수석코치 경험을 바탕으로 감독으로 새출발하려는 그를 팀을 리빌딩 할 적임자로 본 듯 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카타르 | 도하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