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0. 리뷰

1) 20/21시즌 종료까지 아미르컵 4강전과 결승전을 남겨놓은 가운데, 구단 소식통에 따르면 알사드 구단이 차비 감독과의 계약 갱신을 고려하지 않고 있다는 현지 언론의 보도가 나오면서 차비 에르난데스 알사드 감독의 거취가 화두에 올랐습니다. 감독으로 부임한 이래 (당연히) 리그에서는 좋은 성과를 얻었지만, 아챔 무대에서는 지난해 16강 탈락, 올해 조별예산 탈락으로 부진하기도 했으니까요. 하지만 아미르컵 4강전을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차비 에르난데스 감독이 이를 부인하면서 알사드와의 계약을 한 시즌 더 연장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는 보도가 나오고 있습니다. 단, 바르샤가 그를 감독으로 원할 경우 언제든지 떠날 수 있다는 조건부로 말이죠... 과연 그의 거취는?

2) 우여곡절 끝에 극적으로 이번 시즌을 4위로 마무리한 구자철의 알가라파는 알사드와 알아라비의 4강전 결과가 그 어느 팀보다 중요했습니다. 이번 대회 4강전에는 시즌 1~3위팀과 알아라비가 진출했기 때문에 알아라비만 탈락하면 아미르컵 결과에 상관없이 이번 시즌 올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내년 아챔 플옵 진출권을 자동으로 확정지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3) 남태희 선발 84분 출전 1골, 정우영 풀타임. 지난 시즌 결승전에서 맞붙었던 디펜딩 챔피언 알사드와 준우승팀 알아라비가 2년 연속으로 4강전에서 맞붙은 가운데 남태희의 결승골과 바그다드 부네자, 산티 카솔라의 외국인 공격수 3인방의 연속골을 앞세운 알사드가 알아라비를 3대0으로 완파하고 아미르컵 통산 26번째이자 2년 연속 결승전에 진출했습니다. 선발 출전한 남태희는 알가라파와의 8강전에 이어 알아라비와의 4강전에서도 결승골을 넣으며 알사드를 결승으로 이끌고 경기 막판에 교체 아웃되었으며, 아챔에 휴식을 취했던 정우영은 오랜만에 풀타임을 소화하며 팀의 클린시트 승리에 기여했습니다.

4) 알사드가 알아라비를 꺾고 결승에 진출하면서 알가라파의 내년 아챔 플옵 진출이 확정되었습니다.

5) 2018년 결승전 이후 아미르컵에서 3년 만에 맞붙은 알두하일과 알라이얀의 리턴 매치에서는 알라이얀이 야신 브라히미의 결승골을 앞세워 마이클 올룽가가 한 골을 만회하며 뒤쫓아 온 알두하일에 설욕하며 3년만에 아미르컵 결승에 진출하며 2013년 대회 우승 이후 8년만의 우승에 도전하게 됩니다. 뜨거웠던 두 팀의 경기는 후반 막판 선수들간에 충돌하면서 더욱 격해진 분위기 속에 마무리되었습니다. 

6) 알라이얀과 알사드는 알사드의 승리로 끝난 2019년 아미르컵 준결승에서의 맞대결 이후 2년만의 리턴 매치입니다. 

7) 로랑 블랑 알라이얀 감독은 지난해 알라이얀 감독 부임 이후 6개월만에 처음이자 14/15시즌에서 15/16시즌으로 이어지는 프랑스 국내 대회 트레블 2연패를 달성하고 아챔에서의 실패로 물러났던 2016년 파리 생제르망 감독 시절 마지막 우승 이후 축구계로 복귀한 알라이얀에서 5년만의 우승 트로피에 도전하게 됩니다. 

 

 

1. 경기 결과

알사드 3:0 알아라비 (5월 9일 22:0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사드알아라비
(전반 11분) 남태희 (아미르컵 2호골/ 시즌 12골 6어시스트) 
(후반 11분) 바그다드 부네자 
(후반 35분) 산티 카솔라 

 

 

 

알두하일 1:2 알라이얀 (5월 10일 22:0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알두하일알라이얀
 (전반 13분) 다미 트라오레
 (후반 14분) 야신 브라히미
(후반 37분) 마이클 올룽가 
(후반 49분 퇴장) 알모에즈 알리 

 

 

2. 결승전

알라이얀 : 알사드 (5월 14일 19:00/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B-1) 이번 시즌 첫 맞대결에서 여섯골을 주고 받으며 승부를 가리지 못했던 트락토르와 사지와 파크타코르의 리턴 매치에서는 득점 없이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승점 1점씩을 주고 받았습니다.

B-2) 샤르자는 첫 대결에서 승리했던 알꾸와 알자위야의 리턴 매치에서 역전에 역전을 거듭한 끝에 살림 살레의 결승골로 2대3으로 승리하며 최종 라운드 결과와 상관없이 5개조 중 가장 먼저 조1위를 확정지으며 높은 승점으로 조2위가 되도 16강 진출이 확실한 페르세폴리스에 이어 두번째로 16강 진출을 확정지었습니다. 샤르자는 조별예선을 통과해 8강에 진출했던 2004년 이후 17년 만에 조별예선을 통과했습니다. 지역 구분없이 진행되었던 당시에는 8강전에서 성남 일화와 맞붙어 충격과 공포의 2연패 (6-0/5-2)로 4걍 진출에는 실패했습니다. (성남 일화는 준우승)

D-1) 첫 맞대결에서 승부를 가리지 못했던 알나스르와 알와흐다의 경기에서는 지난 네 경기에서 승리가 없었던 알와흐다가 압두 응디아이의 결승골로 후반 종료 직전 한 골을 만회하는데 그친 알나스르를 1대2로 꺾고 첫 승을 신고했습니다. 네 경기에서 무패를 기록 중이었던 알나스르는 첫 패를 허용하며 알사드와의 최종전에서 희망을 걸어야 하는 상황이 되었으며, 알나스르에 깜짝 승리를 거둔 알와흐다는 탈락은 확정되었지만 요르단 클럽으로는 처음으로 아챔에서 승리를 맛봤습니다.

D-2) 남태희 선발 90분 출전 1골. 알사드는 첫 경기에서 승부를 가리지 못했던 풀라드와의 리턴 매치에서 올 아챔에서 남태희의 선제골을 잘 지킨 알사드가 풀라드에 0대1 승리를 거두고 3연승을 달리며 조 선두를 되찾았습니다. 이번 시즌 아챔에서 첫 공격 포인트를 기록한 남태희는 팀의 3연승을 견인한 후 마지막으로 교체아웃되었으며, 4라운드에 이어 두 경기 연속 MOM에 선정되었습니다.

E-1) 이명주 풀타임 1어시스트. 4연승으로 서아시아 팀들 중 가장 먼저 16강행을 확정지은 페르세폴리스와 알라이얀을 상대로 2연승하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한 알와흐다의 리턴 매치에서는 경기 초반 성공시킨 팀 마타브즈의 선제골을 후반 페르세폴리스의 맹공과 막판 퇴장으로 인한 수적 열세 속에서도 끝까지 잘 지킨 알와흐다가 1대0으로 승리하며 첫 맞대결에서 당했던 1대0 패배를 고스란히 설욕하고 3연승을 달렸습니다. 두 팀 간의 맞대결에서는 2011년 조별예선 최종전 승리 이후 2017년 조별예선 두 경기와 올해 첫 맞대결에서의 패배까지 3연패 끝에 10년 만의 승리. 다섯 경기에서 승점 10점을 거둔 알와흐다는 페르세폴리스에 이어 서아시아 클럽 중 두번째로 두 자릿 수 승점을 기록하며 조 2위가 되더라도 16강에 오를 수 있는 유리한 고지를 차지했습니다. 경기 이틀 전 생일을 맞이했던 이명주는 팀 마타브즈의 결승골을 어시스트하며 생일을 자축했습니다.

E-2) 처음 출전한 아챔 무대 첫 두 경기에서 예상 밖의 선전을 거둔 후 페르세폴리스에게 실력차를 극복하지 못하고 제대로 2연패했던 고아와 첫 경기에서 고아와 비긴 후 천적 알와흐다에게 털리고 선두 두 명 마저 퇴장으로 인해 출장정지에 당하는 손해까지 입으며 3연패에 빠졌던 알라이얀과의 경기에서는 고아가 호르헤 오티즈의 선제골을 끝까지 잘 지키며 역사적인 아챔 첫 승을 눈 앞에 두는 듯 했으나, 알리 페리둔에게 동점골을 허용하며 아쉽게도 승점 1점씩을 나눠 가지며 나란히 조별예선 탈락을 확정지었습니다.  

 

 

1. 경기 결과

- B조 -

트락토르 사지 (이란) 0:0 파크타코르 (우즈베키스탄) (4월 26일 19:00/ 샤르자 스타디움)

트락토르 사지파크타코르

 

 

 

알꾸와 알자위야 (이라크) 2:3 샤르자 (UAE) (4월 26일 22:00/ 샤르자 스타디움)

알꾸와 알자위야샤르자
(전반 15분) 제퍼손 콜라조 
 (전반 25분) 칼리드 바와지르
 (전반 35분) 살림 살레
(후반 7분) 제퍼손 콜라조 
 (후반 15분) 살림 살레

 

 

 

 

- D조 -

알나스르 (사우디) : 알와흐다 (요르단) (4월 26일 21:00/ 무르슬 파크)

알나스르알와흐다
 (전반 45분) 아흐메드 즈레이크
 (후반 27분) 압두 응디아이
(후반 50분) 압둘라작 함달라 

 

 

 

풀라드 (이란) 0:1 알사드 (카타르) (4월 26일 21:00/ 킹 파흐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풀라드알사드
 (후반 19분) 남태희 (아챔 1호골/ 시즌 11골 6어시스트)

 

 

 

 

- E조 -

알와흐다 (UAE) 1:0 페르세폴리스 (이란) (4월 26일 20:00/ 파토르다 스타디움)

 

 

알와흐다페르세폴리스
(전반 5분) 팀 마타브즈 (이명주 어시스트/ 시즌 3골 4어시스트) 
(후반 38분 퇴장) 압둘라 안와르 

 

 

 

알라이얀 (카타르) 1:1 고아 (인도) (4월 26일 22:30/ 파토르다 스타디움)

알라이얀고아
 (전반 3분) 호르헤 오티즈
(후반 44분) 알리 페리둔 

 

 

 

 

2. 조별 순위

 

 

 

 

3. 16강 진출 확정팀

페르세폴리스 (E조- 승점 12점으로 조2위가 되도 상위 3개팀에 속해 확정)

샤르자 (B조- 다음 라운드 결과에 상관없이 1위 확정)

728x90
반응형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1) 코로나19로 일정이 꼬여버리면서 20/21시즌 리그컵 2라운드와 3라운드 사이에 알아라비와 알사드의 지난 시즌 리그컵 결승전이 뒤늦게 열렸습니다.

2) 남태희 풀타임 1골 1어시스트, 정우영 풀타임. 알사드는 재치넘친 유스프 유스프의 선제 결승골과 남태희의 추가골 등이 이어지면서 알아라비를 0대4로 완파하고 햇수로는 10년만에, 대회로서는 여섯 시즌만에 리그컵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리그컵은 보통 A매치 소집기간에 열리기에 주전 선수들의 국대 차출이 많은 알사드로서는 좋은 성적을 기대하기 쉽지 않은 면이 있는데다, 한동안 리그컵이 중단되었던 터라 햇수로는 10년만이지만 대회로서는 여섯 시즌만에 차지한 리그 우승입니다. 정우영은 풀타임을 소화하며 팀의 클린시트에 기여했고, 남태희는 유습 유습의 결승골을 어시스트하고 팀의 두번째 골을 직접 넣은데 이어 로드리고 타바타의 쐐기골까지 어시스트하는 맹활약으로 알사드의 리그컵 우승을 이끌었습니다.



1. 경기 결과

알아라비 0:4 알사드 (10월 10일 18:00/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

알아라비

알사드

 

 (전반 17분) 유스프 유스프 (남태희 어시스트)

 

 (후반 8분) 남태희

 

 (후반 32분) 산티 카솔라

 

 (후반 46분) 로드리고 타바타





728x90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 카타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1) 구자철 풀타임. 리그 초반엔 잘 나갔지만 구자철을 비롯한 주전 선수들의 잇단 연쇄 부상으로 아미르컵 16강전부터 2부 리그팀에 패해 광탈하는 등 힘겨운 시기를 보냈던 알가라파는 일부 주전 선수들의 복귀하면서 한결 나아진 전력으로 알아흘리를 상대했으나, 전반 이른 시간대의 상대적으로 이른 퇴장으로 인한 수적 우세와 아흐메드 알라엣딘의 선제골로 인한 기회를 살리지 못한 채 세인 로우리에게 동점골을 허용하고 1대1로 비기며 두 경기 연속 무승부로 만족해야만 했습니다. 지난 11월 9일 움 살랄과의 리그 10라운드 풀타임 출전 이후 당한 부상으로 3개월 반만에 복귀한 구자철은 경고를 하나 받았지만 풀타임을 소화했습니다.

2) 이재익 대기결장. 알라이얀은 티아고 베제라에게 허용한 선제골을 만회한 요한 볼리의 동점골로 1대1 무승부를 거두며 승점 1점을 챙겼습니다. 대기 명단에 이름을 올린 이재익은 출전기회를 잡지 못해 벤치에서 경기를 지켜봐야만 했습니다.

3) 정우영 풀타임, 남태희 풀타임 1골 1어시스트. 힘겨운 강등권 탈출경쟁을 벌이고 있던 움 살랄과 기세를 타며 5연승에 도전하던 알사드의 경기에서는 움 살랄이 전반에만 두 골을 뽑아내며 승리를 굳혀가는 듯 했지만, 후반들어 데뷔전을 치룬 마르코 파비앙이 만회골을 터뜨리고, 남태희가 리그 3호골이자 동점골을 넣으면서 양팀은 승부를 가리지 못한 채 승점 1점씩을 나눠 가졌습니다. 정우영은 풀타임을 소화했으며, 남태희는 마르코 파비앙의 만회골 어시스트에 이어 동점골까지 리그에선 처음으로 멀티 공격포인트를 기록하며 무승부에 기여했습니다.

4) 지난 라운드 알라이얀과의 경기에서 첫 패를 당했던 알두하일은 전반 초반 무함마드 베나티아의 부상으로 인한 악재 속에서도 후반 초반 터진 한광성의 선제골을 끝까지 잘 지켜 1대0 승리를 거두고 이번 라운드에서 승리를 거두지 못한 알라이얀, 알사드와의 승점차를 벌렸습니다.




1. 경기 결과

알샤하니야 0:0 알아라비 (2월 20일 16:45/ 그랜드 하마드 스타디움)

알샤하니야

알아라비



알아흘리 1:1 알가라파 (2월 20일 18:55/ 하마드 빈 칼리파 스타디움)

알아흘리

알가라파

 (전반 22분 퇴장) 자심 무함마드

 

 

 (후반 21분) 아흐메드 알라엣딘

 (후반 26분) 셰인 로우리

 



알코르 1:1 알라이얀 (2월 21일 16:45/ 알코르 스타디움)

알코르

알라이얀

 (후반 10분) 티아고 베제라

 

 

 (후반 23분) 요한 볼리

  

 (후반 49분 퇴장) 다메 트라오레



카타르 0:1 알사일리야 (2월 21일 18:55/ 수하임 빈 하마드 스타디움)

카타르

알사일리야

 

 (후반 38분) 메흐디 베르라흐마



움 살랄 2:2 알사드 (2월 22일 16:45/ 싸니 반 자심 스타디움)

움 살랄

알사드

 (전반 24분) 아윱 앗지

 

 (전반 33분) 마흐무드 알마와스

 

 

 (후반 3분) 마르코 파비앙 (남태희 어시스트/ 시즌 4골 6어시스트)

 

 (후반 14분) 남태희 (남태희 리그 3호골/ 시즌 5골 6어시스트)



알두하일 1:0 알와크라 (2월 22일 18:55/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

알두하일

알와크라

 (후반 4분) 한광성

 



2. 리그 순위

순위경기승점득점실점득실차연승/연패
1알두하일15113136281216
2알라이얀1595132321418
3알사드15101431442519
4알가라파1574425272162연무
5알아라비1555520252322연무
6알사일리야15627201620-4
7알와크라15546192223-1
8알아흘리15537182026-62연무
9카타르15447161418-4
10알코르15258111726-92연무
11움 살랄15249101130-192연무
12알샤하니야1516891432-18


728x90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 아랍_에미리트_연합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0. 리뷰

1) 지금까지의 아챔 역사를 돌이켜 볼 때 여덟 번에 걸쳐 녹아웃 스테이지 1차전 승리 후엔 반드시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던 알힐랄과 1차전 패배를 딛고 2차전에 승부를 뒤집은 적이 5번 중 1번에 불과한 알사드가 A리그 휴식기 후 3주만에 리턴 매치를 치루게 되었습니다.

2) 아시아 축구연맹 징계 위원회는 4강 2차전을 앞두고 지난 알힐랄과의 4강 1차전에서 자신에게 파울을 분 주심에게 거친 대응 끝에 퇴장당했던 알사드 수비수 압둘카림 핫산에 대해 5개월 출장정지 및 벌금 5천달러의 중징계를 확정발표했습니다. 그의 퇴장은 초반 잡았던 리드에서 밀리고 있던 경기의 흐름을 알힐랄에게 내주며 중요한 경기에서 알사드의 이번 시즌 홈경기 첫 참패로 이어졌죠.

3) 홈에서는 강하지만 아챔 무대에서 치룬 최근 21차례의 원정 경기에서 2승 9무 10패를 기록했을 정도로 원정 징크스를 좀처럼 깨지 못하고 있는 알사드는 1차전 홈경기에서의 3골차 패배라는 핸디캡 속에 주포 바그다드 부네자의 경고 누적 결장과 수비수 압둘카림 핫산의 징계 결장으로 인한 전력 누수를 딛고 취약한 원정 경기에서 기적적인 대역전승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알사드는 0대4 이상으로 이겨야만 결승 진출이 가능하죠. 반면, 알힐랄은 알아흘리와의 지난 8강전에서 봤듯 1차전 대승으로 인한 여유가 2차전에서는 독으로 작용할 우려가 있습니다.

4) 알힐랄은 A매치 휴식기 후 치뤄진 지난 주말 다막과의 리그 경기를 3대0으로 승리하며 분위기를 끌어올린 반면, 알사드는 알코르와의 리그 경기 일정을 뒤로 미룬 채 알힐랄과의 원정경기를 대비해왔습니다. 아챔 4강 1차전 후 알힐랄은 리그에서도 연승을 이어갔지만, 알사드는 알라이얀과의 더비전에서도 패해 2연패를 당한 후 처음 갖는 경기입니다. 양국간 국교 단절로 인해 알사드 선수단은 쿠웨이트를 경유하여 리야드에 입성했습니다.

5) 9골을 기록하며 지금은 샤밥 알아흘리로 이적한 알와흐다의 레오나르도 수자와 함께 득점 공동선두를 달리고 있는 바펫팀비 고미스는 아챔 득점왕 도전에 나서는 반면, 알사드는 팀 최다 득점자가 4골의 아크람 아피프일 정도로 리그와는 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현재 감독인 차비 에르난데스가 조별예선에서 기록했던 3골로 경기에 나서지 못하는 바그다드 부네자와 함께 팀 내 득점 2위를 달릴 정도면 말 다했죠.

5) 장현수는 경기전 기자회견에 알힐랄 선수단을 대표하여 인터뷰에 나섰습니다.

10) 알힐랄 서포터즈들은 최근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는 영화 조커에서 영감을 받은 대형 그림을 응원도구로 사용하려다 감독관에 의해 제지당하는 해프닝이 있었습니다.

11) 장현수 풀타임, 남태희 1골 풀타임, 정우영 풀타임. 홈에서의 3점차 패배를 만회하기 위해 닥공 모드로 나선 알사드는 살림 알도사리에게 선제골을 허용하면서 어렵게 경기를 풀어나갈 듯 했으나 불과 7분 만에 아크람 아피프, 남태희, 핫산 알하이도스로 이어지는 연속골 폭풍으로 점수차를 벌린데 이어 후반 인저리 타임에 부알렘 쿠키의 쐐기골이 터지며 1차전의 알힐랄과 마찬가지로 원정 4골을 넣었지만, 아챔 득점왕에 도전하는 바펫팀비 고미스에게 결승골을 허용하면서 원정 징크스를 깨며 2대4로 승리하고도 대역전 4강 진출에 실패하며 2년 연속 4강에 만족해야만 했습니다. 알힐랄은 8강전에 이어 1차전에 거둔 대승으로 2차전 패배의 골득실차를 만회하며 결승에 선착했습니다. 풀타임을 소화한 문전 혼전 상황에서 걷어낸 볼이 핫산 알하이도스의 골로 연결되는 등 불운을 겪었지만 팀의 결승 진출로 웃었고, 1골과 장현수의 불운이 연결된 핫산 알하이도스의 결승골에 결정적 기여하고 경기 종료 직전 압둘라 알마이유프 골키퍼의 선방에 막힌 프리킥까지 알힐랄 수비진을 뒤흔들며 위협적인 모습을 보인 남태희는 경기 최우수 선수에 선정된 것으로 아쉬움을 달래야만 했습니다. 정우영 역시 분투했지만, 4강 진출에 만족해야만 했습니다.



12) 지난해 굴욕적인 조별예선 탈락을 맛봤던 알힐랄은 아챔 토너먼트 1차전 승리 시 다음 라운드로 진출 기록을 9회로 연장하며 2014년, 2017년에 이어 아챔 첫 우승 삼수에 나서게 됩니다. 한편, 결승골의 주인공 바펫팀비 고미스는 10골로 오랫동안 아챔 득점 선두를 달리고 있던 레오나르도 수자를 제치고 단독 득점선두에 올라 결승전에서의 추가골을 기대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13) 우라와 레즈가 광저우 에버그란데를 꺾고 결승진출을 확정지음에 따라 2017년 결승에서 맞붙었던 알힐랄과 우라와 레즈가 2년 만에 리턴매치를 치루게 되었습니다.  알힐랄은 현 체제 하에서의 첫 우승을 위한 세번째 도전, 우라와는 또다시 알힐랄을 제물삼아 통산 세번째 우승에 도전합니다. 지난 2017년 결승 1차전에서는 카를로스 에두아르도를 부상으로 잃는 불운 속에 2차전에서 라파엘 실바에게 결승골을 허용하며 준우승에 그친 바 있습니다.



1. 경기 결과

알힐랄 2:4 알사드 (10월 22일 19:15/ 킹 사우드 유니버시티 스타디움) => 6:5

알힐랄

알사드

 (전반 13분) 살림 알도사리

 

 

 (전반 17분) 아크람 아피프

 

 (전반 19분) 남태희 (아챔 1호골/시즌 2골 3어시스트)

 

 (전반 20분) 핫산 알하이도스

 (전반 25분) 바펫팀비 고미스 (아챔 10호골)

 

 

 (후반 48분) 부알렘 쿠키



2. 결승전 일정

1차전: 알힐랄 vs 우라와 레즈 (11월 9일 미정/ 킹 사우드 유니버시티 스타디움)

2차전: 우라와 레즈 vs 알힐랄 (11월 24일 미정/ 사이타마 스타디움)



728x90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사우디_아라비아 | 리야드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