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적으로 처음 라마단을 접했던 1998년 1월이 아직도 기억에 남습니다. 태어나서 첫 비행기 여행의 목적지였던 요르단 암만 퀸 알리아 국제공항에 내렸을 때 보슬비가 내리던 을씨년스럽고 어둑어둑한 날씨 속에 환전소와 비자 발급창구를 제외한 공항 터미널 내 모든 시설에 조명이 꺼져있어 차갑게 느껴졌던 그날 아침을 말이죠. (그렇게 아침부터 내리던 비가 밤새 폭설로 바뀌어 그 다음날 아침엔 세상이 하얗게 변해있었던 건 덤;;;;;) 그렇게 시작한 아랍 생활이 한해 한해 늘어가면서 어느덧 봄을 제외한 여름 가을 겨울철의 라마단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라마단은 이슬람에 있어서 성스러운 달로 알려진 이슬람력 9월의 이름이자, 무슬림이라면 누구나가 지켜야 할 5대 의무 중 하나인 한 달간의 단식을 의미하기도 합니다. ([종교] 무슬림을 선교하는게 왜 어렵고 위험할까? 참조) 이 라마단 단식에 대해서는 꾸란에서 가장 긴 장이기도 한 제2장 바까라에 구체적으로 설명되어 있습니다. 


왜 1년 중 콕 찝어서 이슬람력 9월에 단식을 실시할까요? 이슬람력 9월은 무슬림들에게 있어서 꾸란에 언급된 25명의 선지자 중 마지막 선지자인 무함마드에게 꾸란이 처음 계시된 달로 여겨지기 때문입니다.

"사람을 위한 복음으로, 그리고 옳고 그름의 기준으로 라마단 꾸란이 계시되었나니 달에 임하는 너희 모두는 단식을 하라. 그러나 병중이거나 여행중일 경우는 다른 날로 대체하면 되니라. 알라는 너희로 하여금 고충을 원치 않으시니 일정 (라마단 내내) 채우고 너희로 하여금 편의를 원하시니라. 그러므로 너희에게 복음을 주신 알라께 경배하며 감사하라." (2 185)


** 라마단 달 중 꾸란이 처음 계시된 것으로 간주하여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권능의 밤"은 콕 찝어 언제라고 명시되어 있지는 않으나 9월 하순을 그 시점으로 본다. 순니 무슬림들에게 있어 중요한 밤은 이슬람력 9월 21일, 23일, 25일, 27일, 혹은 29일. 반면, 시아파는 19일, 21일, 23일을 중요시하게 여기며, 특히 4대 칼리프 알리가 쿠파의 그랜드 모스크에서 예배 중 암살자에 의해 독이 묻은 칼에 찔려 세상을 떠난 날 (헤지라력 40년 9월 19~21일)과도 겹쳐있다.   


그리고 한 달간의 단식을 통해 욕망을 자제함으로써 알라를 경배하고 감사함을 깨달으며 의로워질 것을 권고하고 있죠.

"너희 선임자들에게 단식이 의무화된 것처럼 알라를 믿는 너희에게도 단식은 의무라 자제함을 통하여 의로워질 것이라" (2 183)



신앙도 어디까지나 먹고살기 위해 있는 것이기에 성스러우면서도 고통을 수반하는 이 의무를 무조건 이행해야되는 것이 아니라 상황에 따라 열외 가 능한 조건도 규정하고 있습니다. 여행이나 와병으로 인해 정상적인 단식이 힘든 상황에 닥칠 경우 라마단이 지난 후에 이를 스스로 시행할 수 있는 다른 날로 대체하거나 자신보다 더 불쌍한 자에게 베풀어도 된다고 사정을 공식적으로 봐 줍니다. 물론, 그런 상황에서도 가능한 스스로 지키는 것을 권장하고 있는 것은 덤이죠. 종종... 이 부분을 대충 넘겨 짚고 들어서 아프다고 난리치면서도 주사나 투약을 거부하는 황당한 무슬림들도 경험해보기도 했고, ([칼럼] 어떤 파키스탄 노동자를 떠올리다... 참조) 자카트와 맞물려서 불쌍한 자에게 베풀라는 내용에 촛점을 맞춰 구걸하는 거지들이 더욱 늘어나는 달이기도 합니다. 두바이 같은 곳에선 적발되면 추방대상입니다만! ([문화] 싸딕~! 캄싸 리얄~! 참조)

"정하여진 날에 단식을 행하면 되나 병중에 있거나 여행중에 있을 다른 날로 대용하되 불쌍한 자를 배부르게하여 속죄하라. 그러나 스스로 지킬 경우는 많은 보상이 있으며 단식을 행함은 너희에게 더욱 좋으니라. 실로 너희는 알게 것이라." (2 184)



꾸란에서는 해가 진 후 하루의 단식이 끝나는 이프타르에서부터 다음날 새벽 동틀 무렵 직전 수후르까지 식욕과 성욕 등 하루 종일 참았던 본능을 발산할 수 있는 그 시간대를 구체적으로 명시하고 있습니다.

"단식날 너희 아내에게 다가가는 것을 허락하노라. 그녀들은 너희들을 위한 의상이요, 너희들은 그녀들을 위한 의상이니라. 알라께서는 너희들이 은밀히 행하는 것을 알고 계시나, 너희들에게 용서를 베풀고 은혜를 베푸셨노라. 그러나 지금은 그녀들과 잠자리를 같이 하되, 알라가 명하신 것을 추구하고 하얀실이 검은실과 구별되는 아침 새벽까 먹고 마시라. 그런다음 밤이 올때까지 단식을 지키고, 그녀들과 잠자리를 같이 하지 것이며, 사원에서 경건한 신앙 생활을 것이라. 이것이 알라께서 제한한 것이니 가까이 하지 말라. 이렇듯 알라는 인간들에 자제함을 배울 있도록 계시하였노라." ( 2 187)



이렇듯 꾸란의 가르침으로부터 시작된 난이도가 두번째로 높은 무슬림의 의무인 라마단 단식과 관련하여 지금까지 올렸던 포스팅 중 주요한 내용들을 아래와 같이 모아모아 소개하고자 합니다.



1. 매년 10일씩 앞당겨 지는 이슬람력과 지역별로 다른 단식 시간, 그리고 무슬림들의 시간관념

[문화] 이슬람력과 그들의 종교적 공휴일

[S-OIL] 사우디 이야기 (7) 아랍의 시간 (2009년 7월호) 

[라마단] 신월 관측 위원회, 라마단의 시작과 끝을 결정지을 초저녁 신월을 찾아라!

[라마단] 한여름의 라마단, 금식시간이 가장 긴 지역은 어디일까?


2. 라마단이 2주 앞으로 다가오고 있어요!! (UAE 등 일부 국가 한정)

[문화] 라마단을 앞두고 아이들에게 베품의 미덕을 공유하는 전통 명절, 하끄 알라일라


3. 이프타르, 라마단 기간 중 단식이 끝났음을 알려주는 하루의 첫 식사

[음식] 라마단 기간의 금식이 끝났음을 알려주는 식사 이프타르

[라마단] 1년 중 라마단 기간에만 발사하는 라마단 대포의 전통과 그 유래

[음식] 사우디인 친구집에서 대접받은 가정식 이프타르 

** 호텔이나 식당에서는 가성비 좋은 라마단 기간 한정 이프타르 셋트 메뉴도 판매하니 이용해보시는 것도 좋아요~!

** 이프타르로 배를 채워 그 밤의 마지막 식사가 되는 다음날 새벽의 수후르는 그 시간 전에 잠들어서 먹어 본 적이 없기에 소개는 다음 기회에~^^


4. 라마단 기간 중 비무슬림들은 어떻게 점심을 해결해야 하나요!?

[여행] UAE에서 라마단 기간 중 점심을 해결할 수 있는 곳들!

[사회] 그 어느 해보다 방문객 친화적으로 변모한 UAE의 2017년 라마단 풍경

[문화] UAE의 라마단 라이센스, 종교적인 전통과 현실적인 수익 사이에서의 균형찾기

[라마단] 아부다비, 라마단 금식시간 중 식당과 카페에 매장을 가리지 말고 정상 운영하라는 지침을 내려! (2019년)


5. 라마단 기간 시즌 한정 핫 아이템!!!!

[라마단] 라마단 시즌 한정으로 폭발적으로 판매되는 핏빛 음료수 빔토 (Vimto)를 아시나요?

[드라마] 쿠웨이트 사회의 문제를 다룬 라마단 특집 드라마 "사끄 알밤부", 그리고 남자 주인공을 맡은 첫번째 한국인 코미디언 정원호!

[라마단] 라마단 기간 중 밤에만 여는 야시장 같은 전시장, 두바이 라마단 나이트 마켓!


6. 라마단으로 인해 생기는 사회, 문화현상

[문화] 손님, 오늘만큼은 경건하게 하루를 보내야 합니다! UAE와 카타르의 드라이 나이트!

[경제] 런던, 라마단 기간 중 걸프지역 관광객들로부터만 기록적인 1,565억원의 관광수입을 올려!

[문화] 라마단과 헐리웃 블록버스터, 걸프지역에서 이번 시즌 대작 영화들의 개봉이 라마단 뒤로 연기된 사연 (이제는 옛날 이야기...)

[라마단] 종교적 의무인 라마단 기간 중 중동지역에서 SNS 접속 및 이용이 급증하는 이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
MENA/ISIS2014.07.25 04:50



알까에다도 무슬림 형제단도 고개를 젓게 만드는 꼴통같은 과도한 해석에서 비롯된 막장 행위로 악명높은 급진적인 과격 무장조직 이라크-시리아 이슬람 국가 (ISIS)는 꾸란과 성경에 동시에 나오는 선지자 요나 (꾸란에서는 유니스)의 무덤을 신자들이 아닌 배교자들을 위한 공간이라고 주장하며 폭파해 버렸다고 현지 소식통과 AFP가 보도했습니다. 


그들로부터의 보복이 두려워 신원을 밝히기를 두려워하는 제보자는 "ISIS 조직원들이 우선 무덤이 있는 사원에서 예배를 드리던 사람들을 제지시키고 모든 입구를 봉쇄하여 사람들이 들어오지 못하게 막아놓고 사원 안팎에 폭발물을 설치한 후, 많은 사람들이 보는 앞에서 폭파시켜 버렸다."고 AFP에 제보했으며, 다른 목격자들에 따르면 이들이 폭발물을 설치하는데 한 시간 정도 걸렸다고 밝혔습니다.


(요나의 사원이 폭파되는 순간)


나비 유니스 모스크 (선지자 요나의 사원)은 기원전 8세기 경에 세워진 역사적인 유적지로 고래에 삼켜져 사흘 동안 뱃속에 있다가 다시 나와 니느웨 (니네베)에 가서 심판 설교를 하여 하느님의 심판을 면하게 했다는 이야기로 꾸란과 성경에 동시에 등장하는 선지자 요나가 묻혀진 곳으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1990년대에 사담 후세인 전 이라크 대통령에 의해 개보수되었다가 이번달 초 ISIS 조직원들에 의해 무덤이 파헤쳐지는 수모를 겪었습니다.


(요나의 무덤을 부수고 있는 ISIS조직원)


ISIS는 지난 6월 모술을 장악한 이래 이 지역 일대의 시아파와 수피 이슬람 사원 및 성지, 교회 등 30여곳을 지속적으로 파괴하거나 훼손시켜 왔으며, 최근 1800년된 기독교 교회를 불태우는 등 무자비한 만행을 저질러오고 있으며, 잿더미로 만들어 버린 요나의 사원 파괴가 그 중 최악의 파괴라고 한 제보자는 AFP에 밝혔습니다. 

















한편, 모술 지역 관계자는 이들이 요나의 무덤 파괴와 별도로 선지자 다니엘의 무덤도 파괴했다고 현지 매체인 알수마리아 뉴스에 제보했습니다. 선지자 다니엘은 꾸란에는 등장하지 않지만, 무슬림들 사이에서 선지자로 여겨지는 인물입니다.


계속되는 ISIS의 일련의 성지 파괴는 유일신 사상을 극단적으로 해석하여 알라 이외에 다른 선지자나 경전 속에 나오는 인물들을 섬기는 다신론적인 요소를 뿌리뽑아야만 한다는 와하비즘에 입각한 원리주의자들의 인식에서 비롯된 것이며, 같은 이유로 많은 성지들이 파괴되었고 ([역사] 제1사우디 국가 (1744~1818) (2) 건국과 세력확장, 성지파괴, 그리고 멸망), 심지어 이슬람의 성지 메카와 메디나 일대에 세워졌던 역사적인 성지의 90%가 이미 파괴된 바 있습니다. ([종교] 지금까지 남아있는 메카의 역사적인 사원들 참조)



참조: "ISIS destroys ‘Jonah’s tomb’ in Mosul" (Al Arabiya) & "Islamic State jihadis destroy ancient mosque in Mosul" (Arab News)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 이라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