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리뷰

1) 2018 슈퍼컵은 이탈리아가 아닌 사우디 젯다의 킹 압둘라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렸습니다. 이는 사우디 스포츠청이 지난해 6월 이탈리아 리그와 체결한 2,200만유로 규모의 파트너쉽 계약에 따라 향후 5년간의 슈퍼컵 경기 중 세번을 사우디에서 펼치게 되며, 2019 젯다 슈퍼컵이 그 첫번째 경기입니다. 사우디는 WWE와의 파트너쉽 계약 하에 지난해 그레이티스트 로얄럼블과 크라운 쥬얼을 개최한 바 있습니다.

2) 사우디에서 열릴 세번의 슈퍼컵 경기 중 첫 경기가 통산 7회 우승으로 슈퍼컵 최다 우승팀에 빛나는 라이벌 유벤투스와 AC밀란의 맞대결입니다.

3) 워낙 독특한 로컬법을 지닌 사우디에서 열리는 만큼 경기가 열리기 전부터 이탈리아를 비롯한 유럽권과 카타르에서는 여러가지 논란이 제기되었습니다. 자말 카쇼끄지 암살사건, 여성은 남성 동반인과 함께 패밀리석에서 봐야 하는 시스템 (재작년까지만 해도 그것조차 허용되지 않았는데;;;;) 등등... (로마에서는 로마법을 따라야 한다는 인간들이...!) 각종 논란으로 인해 후원업체는 그다지 많지 않았습니다.

4) 여성들의 경기장 출입제한 조건에 이탈리아 축구협회가 반발하자 사우디 스포츠청은 한발 양보하여 결국 남성 보호자 없이도 여성 혼자, 혹은 여성끼리의 경기장 입장을 사상 최초로 허용했습니다. 이에 따라 6만 2천여석 중 1만 5천여석은 경기장을 찾은 여성 축구팬들의 자리가 되었습니다.

5) 특히 중동-북아프리카 지역 이탈리아 리그 독점중계권을 갖고 있는 유료 채널인 비인 스포츠와 이에 동조하는 일레븐 스포츠는 아랍지역의 불법 스트리밍 스포츠 채널 비아웃Q가 사우디 것임을 문제삼아 슈퍼컵을 사우디에서 열지 말 것을 요구했다가 거절당하자 결국 경기 중계를 취소했습니다. 그 대신 무료 채널인 KSA스포츠와 사우디 스포츠청이 제공하는 스트리밍 서비스를 통해 중동-북아프리카 지역에서는 무료로 중계되었습니다.

6) 약 6만 2천여석의 관중석을 거의 가득 메운 팬들 앞에서 슈퍼컵 통산 최다 우승팀들간의 맞대결로 펼쳐진 유벤투스와 AC밀란의 경기는 레알 마드리드에서 이적 후에도 화려한 역사를 이어가고 있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결승골을 앞세운 유벤투스가 AC밀란을 1대0으로 꺾고 통산 8회 우승을 차지하며 슈퍼컵 공동 최다 우승팀에서 슈퍼컵 단독 최다 우승팀이 되어 그 기쁨은 배가 되었습니다. 유벤투스는 2017년 리그컵 이후 AC밀란 상대로 7연승.



1. 경기 결과

유벤투스 1:0 AC밀란 (1월 16일 20:30/ 킹 압둘라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유벤투스

AC밀란

 (후반 16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중동 사우디_아라비아 | 제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아랍지역 전문 블로거 둘라